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사회>지역

‘꿈꾸라 희망스마일!’ 저소득 아동?청소년 행복 미소 활짝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 LG화학 여수공장(주재임원 윤명훈)이 여수시 방문 후원증서 전달모습

'꿈꾸라 희망스마일!', 여수시가 2022년 저소득 아동 청소년 치과치료 지원 사업을 시작한다.

지난 13일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와 LG화학 여수공장(주재임원 윤명훈)이 여수시에 4천만 원(각 2천만 원)의 후원증서를 전달했다.

 

시는 2월부터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 아동 청소년(8세~13세 우선)을 대상으로 치과치료 지원 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꿈꾸라 희망스마일!' 사업은 2020년 7월 2일 5개 기관(여수시 여수광양항만공사 LG화학 여수공장 여수시치과의사회 쌍봉종합사회복지관)이 업무협약을 맺으며 시작됐다.

 

지난 2년간 치과치료가 필요한 아동 청소년 290명에게 집과 가까운 병원을 선택하도록 하고 1인당 50만원 범위 내에서 지원해왔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경제적 이유로 치아관리에 소홀할 수 있는 우리 아이들이 밝은 미소를 되찾도록 기회를 마련해주신 여수광양항만공사와 LG화학을 비롯한 협력기관에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민관과의 협력 사업을 확대해 더 살기 좋은 도시, 더 따뜻한 도시가 되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광양항만공사와 LG화학 여수공장은 2020년부터 만65세 이상 저소득 어르신 132명에게 노인보행보조기도 지원해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