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로人 머니 산업 IT·과학 정치&정책 생활경제 사회 에듀&JOB 기획연재 오피니언 라이프 AI영상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머니

  • 증권
  • 은행
  • 보험
  • 카드
  • 부동산
  • 경제일반

    산업

  • 재계
  • 자동차
  • 전기전자
  • 물류항공
  • 산업일반

    IT·과학

  • 인터넷
  • 게임
  • 방송통신
  • IT·과학일반

    사회

  • 지방행정
  • 국제
  • 사회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산업>경영

동구바이오제약, 라오스 LVMC홀딩스와 '맞손'…동남아 헬스케어 시장 공략

K-제네릭 생산 공장 건립, 인도차이나 반도 국가 수출 등 협력키로

 

동구바이오제약이 라오스 최대 민간기업인 LVMC홀딩스와 손잡고 동남아 헬스케어 시장에 진출한다.

 

동구바이오제약은 LVMC홀딩스와 한국 내수의 전략적 허브와 라오스의 건강한 미래와 신성장 동력을 만드는 제약 선도 기업 육성 프로젝트 공동 진행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양사는 업무협약을 통해 K-제네릭 생산 공장 건립을 통한 라오스 내수 시장 점유 및 한국을 포함한 인도차이나 반도 내 국가로의 수출 전략, 인도차이나 중심 토탈 헬스케어 산업 분야 진출·선점 등을 위한 신사업 공동 추진 방안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LVMC 홀딩스는 1997년 라오스에서 설립된 한상기업으로 자동차·오토바이 생산, 유통, 판매, 렌탈, 중고차 매매, 은행 등 다양한 계열사를 두고 있다. 라오스를 기반으로 인도차이나 반도로 꾸준히 사업 영역을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인구 6억7000만명, GDP 3조4000억 달러 규모의 아세안 시장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도약하고 있다.

 

동구바이오제약은 향후 CDMO 비즈니스로 쌓은 우수 의약품 개발 및 제조 노하우와 피부과 1등 기업이 보유한 의약품 영업·마케팅 역량을 전수하고 전략적 투자로 확보한 파트너사의 우수한 제품·서비스를 중개함으로써 LVMC홀딩스의 인도차이나 반도 헬스케어 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라오스의 노동력을 확보해 강력한 원가경쟁력을 통한 기업 이익 개선을 기대하고 있다.

 

동구바이오제약 조용준 대표는 "동구바이오제약은 아시아 피부과·비뇨기과 1등 회사로 도약하고자 한다"며 "양사가 글로벌 CMO 시장 도전을 위해 라오스 의약품 생산을 통해 아세안 10개국 헬스케어 시장을 진출하게 됐으며 양사가 가진 장점을 최대한 활용하고 상생함으로써 예방·진단·치료·관리를 아우르는 토털 헬스케어 리더(Total Healthcare Leader)가 되기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기사이력코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