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산업>경영

창진원, 대상과 푸드테크등 스타트업 발굴한다

바이오 포함…재도전·유망 스타트업 선발 지원

 

창업진흥원과 대상이 지난 29일 진행한 업무협약식에서 (왼쪽 3번째부터)대상 임정배 대표, 창업진흥원 김용문 원장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창진원

창업진흥원이 대상과 손잡고 바이오, 푸드테크 분야 재도전 스타트업 등을 발굴한다.

 

창진원은 민·관 협업(Re-Born) 프로젝트 일환으로 대기업·스타트업간 협력의 장을 마련하기위해 대상과 '재도전 스타트업·유망 스타트업 발굴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양측은 체계적인 협력과 실질적인 실행을 위해 '다시 맛나' 프로그램으로 이름을 짓고 협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다시 맛나는 대상의 대표적인 조미료인 '맛나' 브랜드와 민·관 협업(Re-Born) 프로젝트의 재도약 의미를 담고 있다.

 

두 기관은 협력사항으로 ▲공동 평가를 통한 BIO·식품·농생명 응용 분야 등 재창업기업 선발 ▲생산 현장 테스트, 인프라, 교육, 컨설팅 등 기술 사업화를 위한 비즈니스 환경 지원 ▲마케팅 지원, 직접투자 및 투자 IR, 정부지원사업 연계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대상은 첫번째 협력 사업으로 창진원에서 추천한 밀키트(Meal kit), 바이오, 푸드테크 분야 유망 재창업 또는 창업기업과 IR, 재도전, 대·스쿨 해결사 플랫폼을 추진한다.

 

임정배 대상 대표는 "창업진흥원과 협력을 통해 대상과 재·창업기업이 상호 성장하고, 나아가 사회적 가치도 실현할 수 있는 의미있는 프로그램을 추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용문 창진원장은 "올 4월 재도전 스타트업 연결의 장인 신한은행 리본 스페이스(Re-Born Space) 개소, 대상과의 바이오·푸드테크 분야 재창업기업 지원을 시작으로 다양한 분야의 재창업기업 육성 민관 협력 모델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이력코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