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산업>물류/항공

HMM, 놀라운 실적 달성…1분기 영업익 3조1486억·209%↑

/HMM

국내 최대 컨테이너 선사인 HMM이 시황 개선과 1분기 크게 오른 환율을 배경으로 6개 분기 연속 실적 경신하며 '역대 최고 분기 실적'을 기록했다. 이번 HMM의 호실적은 해운업계가 비수기로 꼽는 1분기에 거둔 것이라 더욱 주목된다.

 

HMM은 지난 13일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3조1천486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209% 증가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103% 증가한 4조9천187억원이었다. 특히 당기순이익은 작년 동기 대비 2조9776억원 늘어난 3조1317억원으로 집계돼 증가율 1933%를 기록했다. 올해 1분기 실적을 발표한 상장사 중 최고치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운임 상승에 따른 매출·영업이익·당기순이익 큰 폭 상승이 실적을 견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해상 운송 항로의 운임 수준을 나타내는 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SCFI)는 지난 6일 4천163.74를 기록하며 16주째 하락세를 보이고 있지만 올해 1분기 평균은 4천851을 나타내며 지난해 1분기 대비 74.5% 상승했다.

 

HMM 측은 "항로 합리화, 화물비용 축소 등 원가 구조 개선 노력을 통해 컨테이너 사업과 벌크 부문의 영업이익이 모두 증가했다"며 "우량화주 확보, 운영효율 증대 및 비용절감 방안을 더욱 정교화해 글로벌 선사 수준의 경쟁력을 갖춰 나가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기사이력코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