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유통>유통일반

식음료업계, 헬시플레저 트렌드에 건강한 메뉴 인기

식음료업계, 헬시플레저 트렌드에 건강한 메뉴 인기

 

팬데믹이 장기화되면서 사회 전반적으로 건강과 면역 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특히 MZ세대를 중심으로 '지속적인 건강 관리'를 추구하려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헬시플레저(Healthy Pleasure)' 트렌드가 주목을 받고 있다.

 

'헬시플레저'는 건강(Health)과 기쁨(Pleasure)의 합성어로, 건강 관리의 즐거움을 의미한다. 식단을 절제하고 고통을 억지로 감내해야 했던 기존의 건강 관리 방식과 달리, MZ세대는 스트레스를 덜 받고 꾸준히 지속할 수 있도록 즐거운 방법을 선택하는 것이다.

 

운동은 어플을 활용해서 게임처럼 즐기고, 식단은 맛있는 음식을 어떻게 더 건강하게 즐길 것인가에 초점을 맞추는 식이다.

 

식음료업계는 영양 성분을 골고루 채운 식단을 더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음료나 일반식에 건강 레시피를 더한 키토식, 비건 메뉴 등을 잇따라 선보이며 헬시플레저족들을 겨냥하고 나섰다.

 

메가커피 딸기 시즌메뉴/메가엠지씨커피

대한민국 대표 커피 브랜드 메가커피는 최근 제철 딸기를 사용한 다양한 메뉴를 출시했다.

 

특히 상큼한 생딸기와 고소한 그래놀라가 들어간 '한컵 딸기놀라'와 '딸기놀라 요거트 프라페'는 영양과 맛은 물론 든든한 포만감 덕에 식사 대체용 음료를 찾는 학생과 직장인 소비자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한컵 딸기놀라'는 상큼한 제철 딸기와 달콤한 꿀이 그래놀라와 함께 어우러져 건강 식단을 더 맛있게 즐기려는 헬시플레저족에게 안성맞춤이다. 그래놀라와 딸기가 담긴 내장 컵을 꺼내어 우유에 붓고, 함께 제공되는 스푼을 활용하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딸기놀라 요거트 프라페'는 새콤달콤한 딸기 과육과 고소한 그래놀라가 조화롭게 씹히는 딸기 요거트 프라페 음료로 맛과 비주얼, 포만감을 모두 만족시킨다.

 

두 메뉴에 공통으로 들어간 그래놀라는 곡물과 말린 과일, 견과류 등을 설탕이나 꿀 등과 함께 섞어 오븐에 구운 시리얼을 통칭한다. 단백질과 식이섬유, 탄수화물은 물론, 비타민과 칼슘 등 영양 성분이 풍부하고 포만감이 높아 바쁜 일상 중 식사를 대체해 즐기기 좋다.

 

서가원김밥이 키토 김밥을 선보였다. /서가원김밥

프리미엄 김밥 전문점 서가원김밥은 고탄수화물에 부담을 느끼는 소비자의 니즈에 따라 밥이 안 들어간 키토김밥 2종을 선보였다. 그동안 김밥은 탄수화물 함량이 높아 식단 관리에서 피해야 할 메뉴 중 하나였다. 하지만 키토김밥은 밥 대신 계란 지단을 듬뿍 넣어 탄수화물의 함량을 줄이고, 볶지 않은 신선한 채소를 넣어 맛과 영양, 식감까지 모두 살린 건강식이다.

 

CU 에서 소비자가 채식주의 시리즈를 예약구매해 가고 있다. /BGF리테일

키토김밥은 탄수화물 대신 단백질과 지방, 채소의 비중을 늘리는 키토제닉 식단에서 착안했다. 일반 김밥 메뉴에 건강 레시피를 더했기 때문에 다이어터는 물론 복부비만, 당뇨, 고지혈증 등이 염려되는 소비자라면 고탄수화물 걱정 없이 맛있게 영양소를 채울 수 있다.

 

BGF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CU는 '채식주의 시리즈'로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해 업계 최초로 채식주의 참치마요 김밥, 삼각김밥, 유부초밥 등을 선보여 인기를 끌었다.

 

최근에는 비건 음식을 처음 경험하는 사람도 거부감 없이 즐길 수 있는 채식주의 웨스턴밀 세트 3종을 선보였다. 채식 볼파스타, 채식 바비큐맛샌드, 채식 불고기맛버거로 구성된 이번 제품은 누구에게나 익숙한 일반 메뉴를 비건 식재료로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CU 에서 선보이는 채식주의 도시락/BGF리테일

채식주의 시리즈는 콩에서 추출한 식물성 단백질을 미트볼, 슈레드 바비큐, 패티의 형태로 만들어 고기의 식감과 감칠맛을 그대로 즐길 수 있다. 익숙한 메뉴 활용과 고기 식감 구현 등을 통해 영양소는 물론 맛까지 챙긴 것이 헬시플레저에게 인기를 끄는 요소이다. 편의점에서 쉽게 구매해 맛볼 수 있기 때문에 비건은 물론 비건식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도 쉽게 경험해볼 수 있다.

 

업계 관계자는 "주요 소비 계층인 MZ세대를 중심으로 헬시플레저 트렌드가 떠오르면서 간편식 역시 건강한 원재료와 맛이 중요한 선택 기준으로 여겨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건강'에 무게가 실린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발맞춰 맛있게 영양을 챙길 수 있는 다양한 메뉴가 출시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기사이력코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