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사회>교육

국민대 2022년 정시 경쟁률 6.12대 1…AI 관련 신설학과 강세

국민대학교 전경/국민대 제공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 2022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이 6.12대 1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경쟁률 5.10대 1에 비해 상승한 결과다.

 

4일 국민대에 따르면, 3일 17시 마감된 국민대 정시모집에는 모집정원 1249명에 총7647명이 지원했다. 계열별로 살펴보면 인문계열 전공 428명 모집에 2942명이 지원, 6.87:1의 경쟁률을 보였다. 자연계열은 402명 모집에 2177명이 지원, 5.42대 1의 경쟁률, 예체능계열은 419명 모집에 2528명이 지원, 6.03대 1의 경쟁률로 집계됐다. 작년도 최고 경쟁률 학과는 미술학부 회화전공인 반면, 올해는 한국어문학부 국어국문학전공으로 자리바꿈했다.

 

2022학년도 국민대학교 신입학의 가장 큰 특징은 시대의 흐름에 맞춘 새로운 전공 4개의 신설이다. 인공지능이 세계의 흐름이자 화두인 만큼 국민대는 시대적 변화를 선도하는 대학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2022년부터는 인문·자연·예체능 모든 계열에 인공지능(AI) 관련 전공 4개를 개설했다.

 

전공별로 살펴보면, 미래모빌리티학과 5.00대 1, AI디자인학과 6.00대 1, AI빅데이터융합경영학과[인문] 8.72대 1, AI빅데이터융합경영학과[자연인문] 9.20대 1, 인공지능학부 5.47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최고 경쟁률을 학과별로 살펴보면, 인문계에서는 한국어문학부 국어국문학전공이 15.08대 1로 높은 경쟁률을 보였고, 자연계는 산림환경시스템학과가 9.25대 1, 예체능계에서는 스포츠교육학과가 13.77대 1을 보였다. 국민대에서 전통적인 강세를 보이고 있는 자동차융합대학 자동차공학과는 4.70대 1, 언론정보학부 미디어전공은 5.43대 1, 공업디자인학과 3.59대 1, 시각디자인학과 3.1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국민대 2022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이 6.12대1을 기록했다./국민대 제공

 

기사이력코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