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사회>지역

영주중앙로타리클럽, 영주적십자병원에 초음파장비 기증

 

영주적십자병원(병원장 윤여승)과 영주중앙로타리클럽, 대원메디시스는 10월 20일 영주적십자병원 앙리뒤낭홀에서 국제로타리협회 3510지구 타이페이가 지원하는 의료장비 기증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영주중앙로타리클럽이 기증하는 장비는 초음파 진단장비로서, 코로나19 환자는 물론, 내과·정형외과·산부인과 등 일반 환자의 이상 유무를 판단하고 수술 후 경과 등을 확인할 수 있어, 본 장비의 도입으로 지역민들에 대한 검사와 진단이 더욱 용이해질 전망이다.

 

한편, 지난 2020년 9월경 지역사회 건강증진과 사회공헌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던 영주적십자병원과 영주중앙로타리클럽은 금번 의료장비 기증을 위한 협약을 추가로 체결하며, 양 기관의 협력 관계를 강화하고 지속해 나가길 기원했다.

 

최호영 영주중앙로타리클럽회장은 '지역 유일의 종합병원인 영주적십자병원은 시민들의 자랑거리이다.'며, '코로나19 이후에도 영주지역 의료 발전에 힘써주시길부탁드린다.' 고 말했다.

 

윤여승 영주적십자병원장은 '코로나19 환자 치료와 지역 공공보건의료 발전을 위해 최첨단 의료장비를 지원해 준 것에 감사드린다.'며, '양 기관의 협력이 지역의 모범적인 모델로 자리 잡아 지역사회 발전으로 이어지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