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산업>재계

LG전자, 벤츠 C클래스에 전방카메라 공급…표지판도 인식

LG전자 전방카메라 /LG전자

LG전자가 메르세데스-벤츠의 눈을 만든다.

 

LG전자는 다임러 AG와 공동 개발한 ADAS 전방 카메라를 공급하게 됐다고 6일 밝혔다.

 

이 제품은 벤츠 C클래스에 적용될 예정이다. VS사업본부가 독자 개발한 알고리즘으로 자동 긴급 제동과 차선 유지, 이탈경고뿐 아니라 교통 표지판 자동 인식, 전조등 제어 등 다양한 기능을 발휘하게 된다.

 

LG전자는 그동안 축적한 이동통신과 커넥티비티, 이미지 인식 등 기술력과 노하우를 반영해 카메라를 개발했다. 인공지능과 딥러닝 기술까지 적용돼 도로와 교통 상황에 실시간 대응할 수도 있을 전망이다.

 

앞서 LG전자의 ADAS 전방카메라는 지난 5월 글로벌 시험인증기관 TUV 라인란드로부터 국제표준규격인 'ISO 26262 기능안전제품' 인증을 받았다. 자율주행 핵심부품이 이 기관으로부터 해당 인증을 받은 것은 처음이다. 카메라를 만들기 위한 개발 프로세스도 'ISO 26262 기능안전프로세스' 인증을 받았다.

 

LG전자 VS사업본부장 김진용 부사장은 "미래 자율주행 시대를 준비하며 더욱 안전한 주행 환경을 만들기 위해 다임러와 함께 10여 년간 많은 시도와 고민을 해왔다"며 "현재 수준에 만족하지 않고 보다 진보한 제품을 개발하고 기술 경쟁력을 높이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이력코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