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정치>청와대

'백신 예약 오류'에 文 "IT강국 위상 맞지 않아…범정부 대응하라"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최근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예약 시스템 오류 및 마비 사태에 대해 "IT 강국인 한국의 위상에 걸맞지 않는다"며 참모들을 질책한 뒤 강력한 대응책도 요구했다. 사진은 문 대통령이 지난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역 인근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 현장을 방문해 검사 진행 과정을 점검하는 모습./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최근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예약 시스템 오류 및 마비 사태에 대해 "IT 강국인 한국의 위상에 걸맞지 않는다"며 참모들을 질책한 뒤 강력한 대응책도 요구했다.

 

코로나19 백신 예약시스템의 원활한 가동 차원에서 문 대통령은 질병관리청뿐 아니라 전자정부 담당인 행정안전부, IT 담당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 전문 역량이 있는 부처와 범정부적으로 대응하라고 지시했다.

 

청와대에서도 사회수석실과 과학기술보좌관실 등이 긴밀히 협력해, 신속한 해결책을 모색하라고 지시했다. 다만 이날 백신 수급 관련 지시나 질책, 대안 등은 참모회의에서 논의되지 않았다.

 

이와 관련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21일 오후 본지와 통화에서 "백신 접종 예약 관련 서버 오류가 계속돼, 이로 인해 (관련한 정부 정책) 신뢰가 떨어지고, 비판받을 수 있어 대통령이 '답답함'을 표현한 것"이라고 참모들을 질책한 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여러 번 반복되는 상황에 대해 대통령은 평소와 다르게 강한 어조로 참모들을 질책했다"며 당시 상황에 대해 부연해 설명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최근 코로나19 집단감염으로 한국에 돌아온 청해부대 34진 귀국 과정에 도움 주고 협조한 국가들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하라고 지시하기도 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