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금융>보험

NH농협생명, 자매결연마을 찾아 영농철 일손 돕기

전용범 NH농협생명 경영기획부문 부사장이 농가 일을 돕고 있다. /NH농협생명

NH농협생명이 지역사회를 위한 노력을 이어간다.

 

NH농협생명은 지난 10일 충남 아산시 송악면 외암민속마을로 농촌일손돕기에 나섰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일손 돕기는 전용범 경영기획부문 부사장과 임직원 30여 명이 참석했다.

 

지난해 9월에는 40일 이상 지속된 장마와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마을 주민들을 위해 일손 돕기를 실시했다.

 

NH농협생명과 외암민속마을은 2016년 11월 '함께하는 마을' 자매결연을 맺은 후 지속해서 도농교류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함께하는 마을'은 기업 임원과 직원을 마을의 명예이장과 주민으로 위촉하여 지속적인 교류를 실천하는 도농협동 전략이다. NH농협생명은 '함께하는 마을'을 위해 정기적 일손 돕기 및 숙원사업 지원 등으로 실질적인 상호교류를 실천하고 있다.

 

전용범 NH농협생명 부사장은 "코로나19 등 힘든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인연이 되어 조금이라도 도움을 드릴 수 있어서 기분이 좋다"며 "앞으로도 농가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기 위해 부지런히 움직이는 농협생명이 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