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사회>사회일반

충남대병원·제주대병원에 첫 임상교육훈련센터 설치… 의료인 연간 7만6000명 교육

정부세종청사 교육부 /메트로DB
임상교육훈련센터 체계도 /교육부

국립대 병원 중 처음으로 충남대병원과 제주대병원에 임상교육훈련센터가 설치된다. 연간 7만6000명의 병원 내외 지역 의료인과 학생이 모의실습 중심의 임상교육을 받게된다.

 

교육부는 국립대병원에 최초로 설치되는 임상교육훈련센터 공모 선정결과를 5일 발표했다.

 

임상교육훈련센터는 전공의 등 병원 내 의료인력을 포함해 지방의료원 등 지역 공공 보건의료를 위해 종사하는 의료인력들의 보건의료 역량 강화를 위해 모의실습 중심의 체계적인 임상 교육·훈련을 실시하게 된다. 교육 대상은 전공의뿐 아니라 지역의 의사와 간호사, 학생 등 보건의료인력 전반이 해당된다.

 

의학교육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평가위원회 평가 결과 신축 부문에는 충남대병원이 선정돼 2023년까지 187억5000만원이 지원되고, 기능 변경(리모델링) 부문에는 제주대병원이 선정 올해 25억3000만원의 국고가 투입된다.

 

충남대병원은 지리적 이점을 살려 대전·충청권 의료진뿐 아니라 전국 의료진들에게 수요자 맞춤형 교육을 제공해 연간 6만7000명의 전공의, 간호사 등을 교육할 계획이다. 특히 국고 지원금 외에 충남대병원의 자체 예산 42억원을 5년간 투입하고 전담 신규 인력을 활용해 내실있는 교육프로그램을 마련할 계획이다.

 

제주대병원은 모의 교육훈련 장비 등을 도입해 지역 의료진 역량 향상을 위해 연간 약 9000명의 의료인 교육에 나선다. 제주대병원은 중증질환 분야에 대한 임상실습 프로그램을 집중 제공하고 환자의 관외 유출을 최소화해 지역 의료자치를 실현한다는 방침이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국립대병원이 임상교육훈련센터를 중심으로 의료교육 기반 시설(인프라)이 부족한 지역에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한 공적 역할을 담당해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