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산업>정책

중진공, 통영 두미도에 스마트워크센터 열었다

'1사1섬' 지역상생 앞장…근무 직원들 재충전 기회 제공도

 

지난 4일 열린 경남 통영 두미도 스마트워크센터 개소 행사에서 강석주 통영시장, 김경수 경남도지사,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 고상훈 두미북구마을회 이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진공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경남 통영 두미도에 스마트워크센터를 열었다.

 

'1사1섬'을 통해 지역상생과 협력에 앞장서는 동시에 직원들이 '섬택(섬+재택)' 근무를 하면서 재충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중진공은 경남도, 통영시, 두미도 등 지역사회와의 협력 네트워크 구축 및 지역상생 강화를 위해 지난 4일 오후 경남 통영 두미도에 스마트워크센터를 구축하고 개소식을 가졌다고 5일 밝혔다.

 

두미도 북구 마을회관 앞 야외에서 진행한 개소식 행사에는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 김경수 경남도지사, 강석주 통영시장, 두미도 마을주민 등 80여명이 참석했다.

 

경남도에서 추진하고 있는 살고 싶은섬 가꾸기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두미 스마트워크센터는 두미도 내 유휴공간을 사무실로 리모델링해 직원들이 근무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조성한 것이다.

 

스마트워크센터는 원격근무 시스템을 활용해 팀이나 사업 단위로 근무할 수 있다. 중진공은 신규 사업 발굴 및 아이디어 개발, 전략수립 등 단기간 협업 및 집중이 필요한 업무 수행과 온라인 교육 수강과 같은 직원 자기계발 활동 등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자발적 '섬택근무'를 통한 사무실 밀집도 완화 등으로 정부정책인 사회적 거리두기에도 동참한다. 아울러 섬 주변 환경정화, 지역소비 활성화, 지역주민과의 소통 등 지역상생과 협력 및 지역발전을 위한 활동도 자연스럽게 연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학도 이사장은 "살고 싶은 섬 가꾸기 사업에 중진공이 지역의 일원으로 함께할 수 있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올해는 지역사회와의 협력 네트워크 구축과 소통 활동을 강화하고 지역 특성을 고려한 사회적 책임 경영을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