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사회>교육

삼육대·덕성여대 등 7개 대학, 바이오헬스 컨소시엄 구축해 ‘혁신공유’

인제대·강남대·대구보건대·백석대·부산가톨릭대 등 참여

 

김일목 삼육대 총장(오른쪽에서 세번째)을 비롯한 7개 대학 총장들이 협약서에 서명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삼육대 제공

삼육대(총장 김일목)는 강남대, 덕성여대, 대구보건대, 백석대, 부산가톨릭대, 인제대와 함께 바이오헬스 컨소시엄을 구성해 교육부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이하 혁신공유대학) 사업에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삼육대 등 7대 대학은 7일 인제대 김해캠퍼스 인당관에서 '혁신공유대학 사업 바이오헬스 컨소시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삼육대 김일목 총장을 비롯해 각 대학 총장과 사업책임자 등이 참석했다.

 

교육부가 주관하는 혁신공유대학 사업은 수도권과 지방대, 전문대가 대학의 교육자원을 온·오프라인으로 연결·공유해 8개 신기술 분야에서 10만명의 핵심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교육부는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차세대반도체 ▲미래자동차 ▲바이오헬스 ▲실감미디어 ▲지능형 로봇 ▲에너지신산업 등 8개 신기술 분야별 1~3개 컨소시엄을 선정해 올해 832억원을 우선 지원한다.

 

7개 대학 컨소시엄은 이날 협약에 따라 4차 산업혁명 신기술 분야인 바이오헬스케어 핵심인재 양성을 위한 융합 교육과정 개발과 운영에 긴밀한 협조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아울러 사회와 기업 수요에 맞는 맞춤형 혁신인재 양성을 위해 학사제도 개편, 교육과정 공동 운영, 교수 참여, 자원공유 등에서도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김일목 삼육대 총장은 "혁신공유대학은 대학과 학문간 벽을 허물고 상호협력을 활성화하는 변화의 신호탄이 될 것"이라며 "삼육대가 보유하고 있는 인적·물적 자원을 공동 활용해 국가 수준의 핵심인재를 양성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삼육대는 혁신공유대학 실감미디어 분야 컨소시엄에도 참여한다. 삼육대, 상명대, 광주대, 명지대, 백석대, 제주대, 청주대 등이 연합체를 이룬다.

 

#삼육대 #강남대 #덕성여대 #대구보건대 #백석대 #부산가톨릭대 #인제대 #교육부 #디지털신기술인재양성혁신공유대학 #혁신공유대학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