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경제>경제정책

한림대성심병원 임홍의 교수, 이순희 수간호사 제14회 일송상 수상

임홍의 교수

한림대학교 일송기념사업회는 제14회 일송상 수상자로 의학분야 임홍의 한림대학교성심병원 교수, 의학분야 이순희 한림대학교성심병원 간호사를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의학분야 수상자인 임홍의 교수는 현재 한림대학교성심병원 순환기내과에 재직하고 있다. 2014년에 국내 최초, 아시아에서 두 번째로 심방세동 최신 치료법인 '경피적 좌심방이 폐색술' 감독관으로 선정되어 현재까지 국내·외 심장 전문의들에게 최신 치료기술을 교육했으며 매년 400례 이상의 부정맥 시술을 시행하고 있다. 특히 난이도가 가장 높은 심방세동 도자절제술을 현재까지 3000례 이상을 달성하는 등의 공적으로 부정맥 분야에서 최고 수준의 술기를 인정받았다.

 

또 2019년 국내 최초로 심장내 초음파(ICE) 국제공인 프록터 자격증을 획득하여 현재까지 많은 국내·외 심장 전문의들에게 기술을 전파해 왔다. 특히 X-선을 사용하지 않고, 특수 영상 기법을 이용해서 심장 시술을 진행하는 '방사선 제로 부정맥 시술법'을 시행하고 있다.

 

이순희 수간호사

의학분야 수상자인 이순희 간호사는 현재 한림대학교성심병원 에크모(체외막산소화장치)센터 수간호사로 재직중이다. 2005년 국내 처음 에크모 전문간호사의 길을 시작했고, 2015년 한림대학교성심병원이 국내 첫 에크모센터를 열 때 전문간호를 담당했다. 기존 치료로 소생이 어려운 중환자 간호관리에서 '에크모 간호관리'라는 새 분야를 개척한 인물이다. 또 에크모가 탑재된 중환자용 응급차를 이용한 중환자 이송 시스템에서 이송 간호분야를 체계적으로 구축하는데 노력해 왔다.

 

이 간호사는 지난 해 코로나19로 에크모 치료를 받다가, 세계에서 9번째이자 국내 최초의 폐 이식을 받게 된 환자 시술에서 이식 전후의 에크모 간호관리를 담당해 주목을 받았다.

 

시상식은 오는 10일 오후 1시 30분 한림대학교 국제회의관 국제회의실에서 열린다. 일송상은 한림대학교 설립자로 대학교육과 의학교육, 의료봉사에 평생을 헌신한 고(故) 일송 윤덕선(1921~1996) 박사의 교육철학을 기리기 위해 2006년 제정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