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국제 > 국제경제

[해외증시] 애플, 애플카 만들기 위해 전기차 스타트업 '카누'도 만났었다

전기차 생산을 선언한 애플이 전기차 스타트업 '카누'와 협상을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 카누 제공

애플이 전기차 스타트업 카누(Canoo)를 두고 인수 또는 투자를 검토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자체 자율주행 전기차를 개발하면서 카누의 혁신적인 전자제어(DbW) 플랫폼을 활용할 요량이었던 것으로 보인다. 더 버지(The Verge)에 제보한 소식통에 따르면, 카누와 애플은 2020년 상반기에 투자 또는 완전인수 가능성을 타진하고자 만남을 가졌다. 그러나 거래는 성사되지 않았고 이후 카누는 다른 투자를 받아 작년 말 상장기업이 되었다.

 

전기차 스타트업이 드물지 않은 지금, 경쟁업체로 붐비는 와중에도 카누가 연구하고 있는 것은 상당히 흥미롭다. 카누는 2019년 말 동명의 EV를 공개했는데, 미니밴 스타일의 라운지형 전기차로 판매용이 아니라 구독 서비스를 구상하고 있었다.

 

2020년 초에는 현대자동차가 이 스타트업과 전기차 플랫폼 공동 개발 계약을 체결했다.

 

한편, 카누 주가는 1월 13일 전일보다 13.64% 오른 19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