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IT/과학>IT/인터넷

호원대-한국인공지능윤리협회-한국뮤지컬협회 4차 산업 위탁교육 위한 MOU 체결

한국뮤지컬협회 이유리 이사장(사진 왼쪽)과 호원대학교 강희성 총장(가운데), 한국인공지능윤리협회 이청호 회장이 MOU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인공지능윤리협회

코로나19로 문화예술 및 엔터테인먼트도 '언택트' 문화생태계에 놓이면서 이를 위한 문화예술 교육의 필요성을 공감한 호원대학교, 한국인공지능윤리협회(KAIEA), 한국뮤지컬협회가 문화예술, 엔터테인먼트 종사자에게 인공지능(AI), 가상·증강현실(VR·AR), 로봇 등 4차산업 분야 위탁교육 사업과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3개 기관은 인공지능과 4차 산업 분야의 위탁교육 사업 협력과 관련 커리큘럼 및 콘텐츠 개발, 4차산업혁명 시대에 필요한 핵심 인재 양성 등 사업을 고등교육법에 의거 공동 추진키로 합의했다.

 

이번 협약은 '온택트(on-tact)' 시대를 맞아 공연미디어 분야에 AI 등 신기술이 급속도로 적용되고, 대중들의 공연예술을 즐기는 방식이 온라인으로 확장되는 상황에서 다가오는 4차산업시대 공연미디어 산업 분야를 선도할 인재를 선제적으로 양성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호원대학교는 오랜 산업체 위탁교육으로 3500여명의 직장인 학사를 배출한 바 있으며, 호원대학교의 공연미디어학부가 중심이 돼 인프라와 커리큘럼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국뮤지컬협회는 대한민국 뮤지컬 산업을 선도하는 단체로 실무중심 교육 환경과 교육 콘텐츠를, 한국인공지능윤리협회는 인공지능과 4차 산업 분야의 커리큘럼, 교수진, 산학프로그램 제공 역할을 담당하며, 졸업생들에게는 학사학위가 수여된다.

 

이날 체결식에서 호원대학교 강희성 총장은 "문화강국 코리아를 위해 문화예술 업계 인재양성에 매진해온 호원대학교가 쌓아온 교육노하우를 최대한 변화하는 현장과 접목시키고 새로운 시대에 꼭 필요한 맞춤형 문화예술 인재양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인공지능윤리협회 이청호 회장도 "이제 공연미디어분야에도 AI와 4차산업 기술들의 도입은 필연적이다"며 "협회가 대한민국과 글로벌 공연미디어 산업을 선도할 인재들을 양성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는데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