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산업>정책

제로페이 결제 재난지원금, 소상공인 덕봤다

소진공, 간편결제진흥원 자료 활용 서울 제로페이 사용액 1363억 분석

 

전체의 68.8%가 소상공인 점포서 사용…매출 8억 이하에 사용액 집중

 

생산·부가가치 유발효과 2.7배 달해, 취업유발효과도 2312명으로 분석

 

자료 :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제로페이'로 결제한 재난지원금이 소상공인들에게 큰 도움이 됐다는 분석이 나왔다.

 

상반기에 지급한 재난지원금 가운데 제로페이 사용액의 약 70%가 소상공인 점포에서 쓰여 소상공인들이 큰 덕을 봤기 때문이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자료를 토대로 서울지역에서 제로페이로 쓴 재난지원금 1363억원의 데이터를 활용, 분석해 17일 내놓은 보고서에 따르면 이 가운데 68.8%인 937억400만원이 소상공인 점포에서 사용됐다. 그중에서도 833억3700만원은 매출액 기준 8억원 이하의 상대적으로 규모가 적은 소상공인 점포에서 결제가 이뤄졌다.

 

제로페이 결제금액 전체(1363억원) 중 업종별로는 유통서비스업에 851억8100만원이 쓰여 가장 많았고, 개인서비스업이 460억7800만원으로 그 뒤를 이었다.

 

서울에서 쓰인 제로페이 결제액은 생산·부가가치 유발효과가 2.7배에 달하는 등 경제적으로 긍정적이었다는 분석이다.

 

결제액 1363억원은 2529억원(1.9배)의 생산유발효과와 1169억원(0.9배)의 부가가치유발효과가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

 

'생산유발계수'로 따지는 생산유발효과는 해당 산업(지역)에서 생산한 제품에 대한 최종수요가 1원 발생했을때 이를 충족하기 위해 전산업(전지역)에서 직·간접적으로 유발된 생산효과 크기를 단위(원)로 나타낸 것을 말한다.

 

'부가가치유발계수' 역시 해당 산업(〃)에서 생산한 제품의 최종수요가 1원 발생했을 때 전 산업(〃)지역에서 직·간접적으로 창출된 부가가치 크기를 의미한다.

 

또 최종수요 10억원을 기준으로 전 산업(〃)에서 직·간접적으로 유발된 고용인원을 측정한 취업유발효과도 2312명에 달했다.

 

특히 소상공인 가운데 제로페이 결제가 집중된 8억원 이하 점포의 경우 총 2264억원의 생산·부가가치 유발효과와 1424명의 취업유발효과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나 이들 8억원 이하 점포를 운영하는 소상공인들이 가장 큰 도움을 받았다는 분석이다.

 

소진공 관계자는 "이번 분석은 재난지원금 18조원 가운데 서울지역에서 제로페이로 사용한 1363억원만을 분석한 한계는 있지만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재난지원금이 큰 도움이 된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이 위기를 극복해 나갈 수 있는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