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산업>물류/항공

한진, 지역본부별 '안전담당관' 새로 만들어

전국 6개 본부서 안전한 일터 조성 역할 담당

 

한진이 새로 만든 안전담당관이 사업장의 안전을 모니터링하고 있다./한진

한진이 안전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지역본부별 안전 활동을 담당할 '안전담당관' 직무를 새로 만들어 운영한다.

 

한진은 수도권, 경인, 부산, 영남, 호남, 중부 총 6개의 지역본부별로 현장 경험이 풍부한 재직자 중 1명씩 선발해 안전담당관으로 임명했다고 2일 밝혔다.

 

현재도 안전 담당 부서를 중심으로 사업별 안전보건을 총괄하는 안전보건 담당 임원, 지역별 안전보건업무를 총괄하는 안전보건 총괄책임자, 그리고 현장 안전수준을 진단하고 안전보건교육을 주관하는 현장관리감독자 등 전사적인 체계를 갖추고 안전 활동을 추진해오고 있다.

 

아울러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물류시설 안전 강화 등 산업 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해 새로운 직무를 도입했다.

 

지난 7월초 임명된 안전담당관은 안전 관련 정책과 법규, 위험성평가, 안전점검 조사·분석 관리 등 필수 직무교육을 마치고 본격적인 안전 업무를 수행한다.

 

주요 업무는 ▲관련법 및 내규 준수사항 점검 ▲현장 안전 상시 점검 및 개선 사항 발굴 ▲근로자 안전수칙 준수 지도 ▲안전보건업무 지원 등으로 현장 밀착형 안전 활동을 더욱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한진은 앞으로도 사업장 안전 현황을 공유하는 정기통합회의를 실시하고, 외부 전문업체 컨설팅 및 협력업체와의 실시간 소통을 통해 사업장 내 위험 요소를 사전에 파악해 안전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한진 관계자는 "안전은 회사의 경쟁력 강화와 지속 성장의 기초가 되는 필수조건"이라며 "앞으로도 사업장별 안전 경쟁력을 확보해 현장중심의 안전경영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