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금융>재테크

새마을금고공제, 공제료 납입유예 기간 내년 1월까지 연장

새마을금고중앙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새마을금고 공제가입자를 지원하기 위해 공제료 납입유예를 2021년 1월까지 연장한다고 31일 밝혔다.

 

앞서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지난 2월부터 7월 말까지 바이러스 감염 여부 및 피해업종 확인을 통해 공제가입 회원의 공제료 납입유예를 실시해 공제계약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해왔다.

 

이번에는 코로나19 피해사실 확인 서류 제출 등의 과정을 대폭 생략, 공제 가입 회원들의 편의성을 높일 예정이다.

 

아울러 공제료 납입유예 신청기간에 실효된 공제계약도 신청할 수 있다.

 

공제료 납입유예 신청서를 제출하면 오는 2021년 1월까지 1년 간 공제료에 대해 납입을 유예한다. 다만 납입 면제는 아니므로 납입유예기간 종료 전 공제료를 납입해야 한다. 이번 공제료 납입유예기간 이전 상반기 신청자는 기존 공제료 납입유예 기간이 자동으로 연장된다.

 

코로나19로 인한 공제료 납입유예 신청을 원하는 가입자는 올해 말까지 가까운 새마을금고를 방문 후 (계약자 본인 신분증 지참) 신청가능하다.

 

새마을금고 중앙회 관계자는 "앞으로도 새마을금고중앙회는 공제 가입 회원의 공제계약 유지 및 공제금(보험금) 지급을 통해 회원들의 가계 안정을 돕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