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산업>산업일반

코트라, 강소중견 수출 기업 간담회 개최…"작지만 강한 기업 있다"

권평오 코트라 사장(왼쪽 앞줄 두번째)이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KOTRA(코트라)가 30일 서울 삼성동에서 '강소중견 수출기업 간담회'를 열고 해외시장 진출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코트라 수출지원 서비스를 이용하는 11개 기업이 참가했다.

 

코트라는 글로벌 역량을 보유한 우수 강소중견기업이 세계적 기업으로 도약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기존 월드챔프 육성사업과 수출도약 중견기업 육성사업을 올해부터 '중견기업 글로벌 지원사업'으로 통합했다. 현재 379개사가 참가하고 있으며 지난해 전략시장 수출액은 86억 6000달러를 기록했다.

 

코트라는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해 '코로나19 유망품목 긴급 수출지원사업'도 시범 시행한다. 코로나19 이후 세계적으로 물품 공급부족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코트라는 해외무역관을 통해 단기 수출 가능성이 높은 현지 프로젝트를 파악하고 생산여력을 갖춘 우리 강소중견기업을 연결해 관리한다.

 

간담회 참가기업 I사는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AI 솔루션을 개발했다. I사는 "해외 전시회가 취소되면서 마케팅이 힘들다"며 "신규바이어 발굴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권평오 코트라 사장은 "어려운 환경이지만 세계시장에서 기회를 찾으려는 마음가짐을 유지해달라"고 당부하며 "코트라도 우리 강소중견기업이 글로벌 무대에서 수출활로를 찾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