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IT/과학>IT/인터넷

케이웨더, 인바디·비글과 'K-웰니스 플랫폼 '구축

케이웨더는 21일 경기도 성남시 비글 대회의실에서 'K-웰니스 플랫폼 구축을 위한 MOU를 맺었다. 사진은 왼쪽부터 최창은 인바디 부사장, 김동식 케이웨더 대표, 장치국 비글 대표.

날씨와 공기 서비스기업 케이웨더는 경기도 성남시 비글 대회의실에서 인바디, 비글과 함께 'BIK 컨소시엄'을 결성하고 'K-웰니스 플랫폼'을 구축한다고 22일 밝혔다.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한국형 웰니스 플랫폼인 'K-웰니스 플랫폼'은 행복하게 건강해지는 방법을 제시한다.

 

가장 먼저 추진될 개인 맞춤형 건강증진서비스는 케이웨더가 보유한 기상·미세먼지 등 실내·외 환경 데이터를 바탕으로 비글의 트랭글?위치정보시스템(GPS) 운동 데이터, 인바디의 개인 체성분 빅데이터를 더했다. 이에 따라 개개인의 몸 상태와 실내외 환경을 고려한 최적의 운동 환경을 제시해주고 맞춤형 건강 증진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3사는 개인 맞춤형 건강증진서비스를 시작으로 공간적 특성과 그 공간을 이용하는 이용자 상태에 맞춘 공간 맞춤형 건강증진서비스, 개인별 의료 정보를 기반으로 한 맞춤형 건강증진서비스 등으로 K-웰니스 플랫폼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김동식 케이웨더 대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는 비대면 서비스가 주류가 될 것이란 점에서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헬스케어와 웰니스 산업의 성장 가능성은 무궁무진하다"며 "케이웨더와 비글, 인바디가 가진 빅데이터와 IoT 기반의 측정 기술, AI를 더해 개인 맞춤형 건강 증진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