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IT/과학>IT/인터넷

코로나19로 급부상하는 안면인식 기술...AI 안면인식 솔루션 경쟁 점화

'국제치안산업박람회'에서 경찰청 연구개발사업단 관계자가 알체라의 안면인식 기술을 시연하고 있다. /벤처기업협회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트렌드 확산으로 인공지능(AI) 안면인식 기술이 주목을 받으면서 AI 안면인식 솔루션 시장 경쟁도 점화되고 있다.

 

알체라·블루프린트랩·넷온 등 AI 기업들은 빠르면 0.03초만에도 얼굴을 인식해주는 AI 얼굴인식 솔루션을 개발하고, 얼굴인식 만으로 결제할 수 있는 '페이스페이', 공항 출입국 심사에서 따로 멈출 필요 없이 얼굴인식으로 걸어가며 통과하는 '워크스루', 건물 출입통제나 보안 등을 위해 제품 공급을 본격화하고 있다.

 

얼굴인식 서비스는 코로나 19로 확산된 언택트 현상과 맞물리면서 비대면 결제, 비대면 계좌 개설 서비스는 물론 사원증·진료카드를 직접 태깅할 필요 없이 바로 건물 입구를 통과할 수 있는 출입 관리 분야 등으로 점차 확산되고 있다. 또 얼굴 이미지를 입력하면 CCTV에서 그 사람을 바로 찾아주는 보안용으로 쓰이는 등 적용 분야도 매우 다양하다. 미국 시장조사업체 마켓앤드마켓에 따르면 글로벌 얼굴인식 시장 규모는 지난해 32억 달러에서 2024년 70억 달러까지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AI 안면인식 솔루션 대표기업인 알체라는 페이스페이, 워크스루는 물론 안면인식으로 감정을 구분해 콘텐츠를 추천해주는 솔루션 등을 개발해 제품 공급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얼굴인식 결제인 '신한 Face Pay'(페이스페이) 서비스를 한양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상용화했다. /신한카드

알체라는 이미 신한카드에 신용카드 없이 안면인식 만으로 결제할 수 있는 페이스페이 결제시스템을 제공했는데, 이는 국내에서 처음 시도돼 관심을 모았다. 특히 신한카드가 페이스페이 서비스를 한양대 서울캠퍼스에서 처음 상용화하고 이후 서비스가 편의점 등으로 확산될 것으로 보여 이 사업에 기대를 걸고 있다.

 

알체라는 또 최근 AI 안면인식 기술로 이용자 감정을 분석해 최적의 콘텐츠를 추천해주는 빅데이터 기반 추천솔루션 토핑엔진을 개발해 KT에 납품했다. KT는 이를 바탕으로 이용자 감정을 기쁨, 분노, 슬픔 등으로 구분하고 개인 사용 이력, 요일, 시간대, 날씨까지 고려해 사용자에 꼭 맞는 콘텐츠를 추천해주는 '시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인천공항에서 올해 말경 도입될 예정인 '워크스루' 서비스를 위해 얼굴인식 실증 과제를 진행하고 있으며, 얼굴인식 만으로 여권을 발급받을 수 있도록 하는 외교부 사업에도 지난해 우선 협상자로 선정돼 참여했다. 이를 통해 비대면 통장 개설시에도 여권이 인증용으로 활용될 것으로 전망된다.

 

블루프린트랩은 그동안 AI 얼굴인식 기술을 활용한 AR(증강현실) 안경 가상피팅 솔루션 사업을 주로 진행해왔지만, 안면인식 기술을 페이스페이 등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신승식 블루프린트랩 대표는 "신한금융그룹의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 '신한 퓨처스랩'에 선정된 만큼 신한금융그룹과 페이스페이 사업에 협력하는 방안을 논의 중"이라며 "AI 안면인식 기술의 활용 분야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광주테크노파크 입주 스타트업인 넷온은 얼굴을 0.03초 만에 인식하고, 하나의 카메라로 100명의 얼굴을 식별할 수 있는 AI 얼굴인식 기술을 개발해 건설현장 등에 공급을 본격화하고 있다. 이 솔루션은 얼굴 이미지를 입력하면 CCTV 등 영상에서 얼굴을 실시간으로 탐색해줘 보안용으로도 활용된다.

 

넷온은 최근 중흥건설이 공사 중인 고양지축지구 등 67개 건설현장에 AI 안면인식 솔루션을 적용한 CCTV 및 현장 출입통제시스템을 납품하기로 하는 80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다. 넷온은 또 카메라에 칩만 넣어도 기술이 구현될 수 있도록 칩 형태의 솔루션을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국내 AI 안면인식 시장이 본격화되면서 글로벌 기업인 페이스피·사이버링크는 물론 중국 센스타임 등도 국내에 제품 공급을 본격화하고 있다.

 

페이스피는 병원에서 진료카드나 환자등록번호를 일일이 입력하는 대신, 얼굴로 본인 확인을 할 수 있는 서비스에 안면인식 솔루션을 공급했다. 페이스피는 병원 업무 자동화 솔루션 구축기업인 엔에스스마트와 협력해 강북삼성병원에 안면인식 서비스를 공급한 것. 이로써 병원에 도착해 무인 수납기나 키오스크에서 얼굴인식으로 본인 확인을 간편하게 끝낼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