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교육

일본, 취업하고 싶은 나라 순위 1년 만에 2위→8위로 큰 폭 하락… 일본 수출규제 여파

일본, 취업하고 싶은 나라 순위 1년 만에 2위→8위로 큰 폭 하락… 일본 수출규제 여파

사람인, 성인남녀 3545명 설문조사

해외취업하고 싶은 국가 순위 /사람인



해외 취업을 원하는 성인남녀 중 일본 취업 희망자가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사람인이 성인남녀 3545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55%(남성 60.5%, 여성 50.3%)가 해외취업을 원한다고 답했다.

해외 취업을 원하는 이유(복수응답)로는 '글로벌 경험을 쌓을 수 있어서'(56.1%), '한국보다 근무환경이 좋아서'(42.3%), '급여 등 대우가 더 좋아서'(32.9%), '다른 나라에 살고 싶어서'(32.1%), '국내에서 취업하기 너무 어려워서'(26.2%), '능력위주로 채용하고 보상할 것 같아서'(25.2%) 등의 순이었다.

취업하고 싶은 국가로는 '미국'이 53.8%(복수응답)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캐나다'(38.9%), '호주'(34.3%), '싱가포르'(23.8%), '영국'(23.4%), '독일'(22.5%), '뉴질랜드'(21.7%) 등의 순으로 답했다. 지난해 같은 조사에서 35.3%의 높은 비율로 취업하고 싶은 국가 2위였던 일본은 이번 조사 결과 8위(20.1%)로 무려 6계단이나 하락했다. 일본은 이전 조사에서는 가까운 거리와 높은 치안 수준 등으로 인기가 높았으나, 최근 불거진 일본의 수출규제와 불매 운동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 일본에 취업할 생각이 없다고 답한 응답자 중 55.1%는 일본의 수출 규제로 시작된 '일본 불매 운동'이 일본 취업 의향에 영향을 줬다고 답했다.

한편, 해외 취업시 원하는 월급 수준(신입, 세전 기준)은 394만원, 연봉으로 환산하면 4728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최근 신입 구직자 희망연봉 평균 2929만원이나, 기업이 밝힌 올해 신입사원 초봉 2879만원보다 약 1800만원 많은 수준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HOT NEWS
개미, 넉넉한 투자 실탄…투자자예탁금 40조 돌파
개미, 넉넉한 투자 실탄…투자자예탁금 40조 돌파
피해 소상공인들, '코로나 정책자금' 어디서 어떻게 받나
피해 소상공인들, '코로나 정책자금' 어디서 어떻게 받나
'보유세 부담' 강남3구, 매수 위축…아파트 가격 하락
'보유세 부담' 강남3구, 매수 위축…아파트 가격 하락
삼성전자에 4兆 베팅한 개미, 투자성공할까?
삼성전자에 4兆 베팅한 개미, 투자성공할까?
주요뉴스
'이윤보다는 치료가 먼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뛰어든 기업들
'이윤보다는 치료가 먼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뛰어든 기업들
'비규제+교통 호재' 아파트 몸 값 상승세에 수요 '집중'
'비규제+교통 호재' 아파트 몸 값 상승세에 수요 '집중'
7세대 아반떼 사전계약 돌입…"과감한 변신 새로운 기준 제시"
7세대 아반떼 사전계약 돌입…"과감한 변신 새로운 기준 제시"
'슈퍼주총데이' 증권가 CEO 줄줄이 연임…"불황 리더십 주목"
'슈퍼주총데이' 증권가 CEO 줄줄이 연임…"불황 리더십 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