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IT/과학>IT/인터넷

배달의민족, 50억원 기금 조성해 소상공인 정책자금 대출 이자 50% 지원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 제갈창균 한국외식업중앙회장,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왼쪽부터)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외식업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 /(주)우아한형제들



(주)우아한형제들은 소상공인연합회, 한국외식업중앙회와 16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외식업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주)우아한형제들은 50억원의 기금을 조성한다. 이 기금은 소상공인 정책자금 대출의 이자 50%를 지원하는 데 쓰인다. 대상은 이달 13일 이후 대출받은 소상공인이며 기금 소진 시까지 지원한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영향이 지속되면서 매출이 급감하고 휴업까지 하는 가게가 늘고 있어 대책을 마련했다"며 "소상공인들의 경영난 극복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확진자 또는 의심자의 가게 방문으로 휴업을 해야 하는 소상공인에게는 해당 월의 배달의민족 광고비를 환불해준다. 지원 대상자는 오는 19일부터 배달의민족 업주 전용 홈페이지 '배민사장님광장'에서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지원 기준과 신청 방법은 별도 안내될 예정이다.

또한 (주)우아한형제들은 중소벤처기업부를 통해 손 소독제 75000개를 외식업 소상공인에게 전달한다.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들을 위해 플랫폼 기업이 나선 것은 의미 있는 일이며, 소상공인들에게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협약식에 참석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장관은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는 가장 좋은 처방약은 상생"이라며 "중소벤처기업부는 연결자로서 연결의 힘을 상생의 에너지로 만드는데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