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산업>산업일반

제로페이로 사용하는 '서울사랑상품권' 출시

9개 은행·페이 앱 내에서 구매 및 사용이 가능한 서울사랑상품권/사진=한국간편결제진흥원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제로페이와 연계된 서울사랑상품권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서울사랑상품권은 소비촉진을 통한 소상공인의 지원을 위해 각 자치구에서 발행하는 상품권이다. 지역 내 대다수의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현재 서울사랑상품권이 발행되는 자치구는 ▲마포구 ▲강동구 ▲영등포구 ▲성동구 ▲관악구 ▲종로구 ▲중구 ▲중랑구 ▲동대문구 ▲서대문구 ▲양천구 ▲은평구 ▲강북구 ▲금천구 ▲동작구 ▲성북구 등이다. 구로구·광진구·송파구·강남구는 올해 상반기 내에 발행 예정이다. 나머지 구도 발행 협의 중에 있다.

서울사랑상품권은 발행 초기로 1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후에도 7%의 상시 할인율이 제공된다. 50만원의 상품권을 구입을 희망한다면 45만원에 구입할 수 있다. 상품권은 모바일 형태로 발행되며, 권종은 1만원·5만원·10만원 세 종류다. 1인당 자치구별로 월 50만원까지 할인 구매가 가능하며, 각 자치구에서 발행된 상품권은 해당 구에서만 사용이 가능하다. 제로페이와 연계된 서울사랑상품권은 가맹점의 수수료가 0%이고, 소상공인은 세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서울사랑상품권은 기존에 사용하던 은행 앱과 페이 앱에서 구입 및 결제가 가능하다. 현재 농협은행·경남은행·부산은행·대구은행·광주은행·전북은행·체크페이·비플제로페이·머니트리 앱 내의 제로페이 시스템에서 구입 및 결제를 할 수 있다. 판매자는 앱을 통해 결제된 금액을 3일 이내 현금화할 수 있다.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사장은 "서울사랑상품권은 제로페이 가맹점 대다수에서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며 "소비자 가계 부담 경감 및 각 지역 내 소상공인분들의 매출 증진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