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산업>물류/항공

롯데글로벌로지스, 13일부터 '설 특수기' 비상근무 돌입



롯데글로벌로지스는 13일부터 설 특수기 비상근무체제로 전환해 본격 가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롯데글로벌로지스는 설 특수기 기간 중 고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최상의 택배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이달 30일까지 약 3주간을 설 특수기 비상근무체제로 운영한다. 회사측은 설 택배물량이 이날부터 크게 증가해 28일에 최고치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 보고 있다.

롯데글로벌로지스는 24시간 비상 상황실을 운영하며 전국 1000여 집배점에 1500여대의 택배차량을 추가 투입해 긴급 배송지원을 한다. 물류센터 분류인력과 콜센터 상담원도 각각 50% 증원하고 택배기사 등 현장 인력들에게 물량이 많은 사흘 동안 간식을 추가 제공해 현장을 격려하고 파트너십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롯데글로벌로지스 안대준 택배사업본부장은 "철저한 준비로 설 특수기 물량 처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설 선물 택배는 20일 전에 보내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