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IT/과학>방송통신

장석영 과기정통부 2차관, 美 샌디에이고서 5G 외교

10일(현지시간) 미국 퀄컴 본사를 방문한 장석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이 연구원의 기술시연 설명을 듣고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석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이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주요 정보통신기술(ICT) 글로벌 동향을 파악하고, 국내 ICT 스타트업 지원 방안을 논의하는 등 5G 외교에 나섰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장석영 제2차관이 9일∼10일(현지시간) 이틀간 미국 샌디에이고에 위치한 주요 정보통신기술(ICT) 기관들을 방문해 5G,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관련해 미국 현지 연구개발(R&D) 동향 파악 및 한국과의 협력방안을 논의했다고 12일 밝혔다. 이와 함께 스타트업 육성·지원 등 ICT 정책들도 살펴봤다.

장석영 차관은 9일 한국통신학회(북미지부), 캘리포니아 대학교 샌디에이고 캠퍼스(UCSD), LG전자 등 현지 연구원들과 '차세대 이동통신기술 간담회'를 열고, 한국의 5G 상용화 경과 및 5G플러스 정책을 소개했다. 이와 함께 현재 미국 정부와 대학, 연구소 등에서 추진 중인 이동통신 R&D 현황도 파악했다.

아울러 현지 스타트업(창업초기기업) 육성기관을 방문해 미국의 창업 지원 현황과 성공사례 등을 청취하고, 국내 ICT 스타트업 지원 정책과의 연계방안에 관해 논의했다.

10일에는 퀄컴 본사를 방문해 크리스티아노 아몬 사장을 면담하고, 퀄컴의 5G 칩셋 개발 동향과 인공지능·클라우드·엣지컴퓨팅 분야 제품·서비스 현황을 파악했다. 특히 퀄컴의 28기가헤르츠(㎓) 대역 5G 장비·단말, 5G 기반 차량통신 기술(C-V2X) 시연도 참관했다.

UCSD에서는 알버트 피사노 공과대학장 및 샌드라 브라운 연구부총장과 함께 ICT 분야 국제 공동연구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분야의 연구실을 방문해 미국대학의 연구환경 및 지원 인프라 등을 살펴봤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차관이 직접 CES를 참관한 이후 인접 도시인 샌디에이고를 찾아 퀄컴, UCSD 등 5G, 인공지능 분야 선도기관을 방문한 것은 이 분야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인 정책 추진 의지를 보여주는 것"이라며 "우리나라의 글로벌 ICT 협력을 더욱 공고히 해 나가겠다는 의미를 가진다"고 설명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