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건설/부동산>업계

대전 지식산업센터 '펜타플렉스', 개발 호재 품고 공급

대전 지식산업센터 '펜타플렉스', 개발 호재 품고 공급

대전 펜타플렉스 조감도



대전 지식산업센터 '펜타플렉스'가 대전 부동산 시장의 관심을 받고 있다. 대전산업단지 일대에 최초 공급되는 지식산업센터로, 주변 개발 사업에 따른 개발 프리미엄을 누릴 것으로 기대는 동시에 우수한 비즈니스 편의까지 갖췄기 때문이다.

지상 1층~지상 7층까지 각 호실 앞에 차량 진입이 가능한 드라이브인 시스템이 적용되는 등 다양한 특화설계를 도입해 우수한 비즈니스 효율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9층부터 11층까지 소형 평형대의 섹션형 오피스 타입을 공급한다. 대형화물승강기(3t, 5t)를 비롯해 총 10대의 엘리베이터가 운영돼 층간 이동이 편리하며, 하중 설계가 우수해 40ft 컨테이너도 상/하역이 가능하다. 대규모 로비, 공용회의실, 열린도서관, 엔터테인먼트 홀 등도 마련돼 입주 시 원스톱 비즈니스 환경을 누릴 수 있다.

현재 대전산업단지 일원은 다양한 개발 사업이 한창으로, 주변 환경 개선을 비롯해 상당한 수준의 가치 상승이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펜타플렉스는 개발에 따른 프리미엄을 직접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는 지식산업센터다.

2010년 대전산업단지 재생사업이 진행되기 전까지, 대전산업단지는 조성된 지 50년가량이 지나면서 기반시설 노후화 등 각종 문제를 겪고 있었다. 또한 유등천 및 주택가 등에 둘러싸여 도심에 입지했지만 접근성이 다소 떨어진다는 지적도 받았다. 이런 가운데 대전산업단지 재생사업이 추진되면서, 산단 내 기반시설과 편의시설이 크게 개선됐다. 현재 대전산업단지는 서울디지털산업단지에 견주어도 손색없는 도심형 첨단산업단지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총사업비 446억원이 투입돼 대전산업단지와 둔산 신도시를 연결하는 교량을 건설하는 한샘대교 건설사업은 대전산업단지 일대에서 진행 중인 개발 사업 중 가장 주목을 받는 사업이다. 연장 420m, 폭 23~32m 규모의 왕복 4차로의 교량을 통해 서구 둔산동 평송수련원삼거리에서 출발해 유등천을 지나 대전산업단지 서쪽을 연결한다는 계획이다. 한샘대교 준공은 오는 2021년 말에 예정돼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한샘대교 개통을 비롯해 대전산업단지 재생사업이 마무리되면, 물류 시설과 기반시설의 획기적인 개선으로 대전산업단지 일대의 재도약과 교통 혼잡 해소, 동서 도시균형발전 등 다양한 장점을 기대할 수 있을 전망이다"라고 말했다.

오는 2022년까지 대전산단 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구만리 복합개발사업도 주목된다. 9만 9,514㎡(3만평) 부지에 LH에서 직접 884억원을 투자해 진행하는 사업으로, 산단 일대에 산업시설용지 조성 및 창업/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공시설 등 다양한 시설이 갖춰지게 된다.

'2019년 청년친화형 선도산업단지' 공모사업에 대전산업단지가 선정돼 대전산업단지 일대가 청년층 산업단지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되는 점도 눈길을 끈다. 국비 72억원을 비롯해 총 95억원이 2021년까지 투입될 예정으로, 중소기업 공동어린이집 건립 등 산단 내 기반시설과 편의시설이 크게 개선돼 근무환경과 정주 여건이 더욱 우수해질 전망이다.

한편, 대전 펜타플렉스 사업지는 대전광역시 대덕구 대화동 40-37번지이며, 홍보관은 대전광역시 대덕구 한밭대로 1027 (우성사료 B/D) 1층에 위치해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