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지역

마포구, "건설기계조종사 면허증 위·변조 막는다"

건설기계조종사 면허증 변경 전(좌)·후./ 마포구



서울 마포구는 건설기계조종사와 수렵면허 종사자의 면허증을 전자식 카드 형태로 발급한다고 27일 밝혔다.

그동안 이들 면허증은 종이 인쇄물을 코팅한 형태로 발급돼 시간이 지나면 오염·훼손돼 위·변조 등에 악용될 소지가 있었다.

이에 구는 해당 면허 소지자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이달 23일부터 새로운 전자식 카드 면허 발급시스템을 도입해 운영 중이다.

구 관계자는 "새로운 전자식 카드 면허증은 위·변조 방지 효과와 더불어 변형, 변색으로 인한 면허증 재발급 사례를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서울시 자치구 중 건설기계조종사와 수렵면허 종사자의 면허증 발급 방식을 전자식으로 운영하는 곳은 마포구를 포함해 총 3곳뿐이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새로운 면허증은 보기에도 좋을 뿐만 아니라 재발급에 따른 불필요한 행정력 낭비를 줄일 수 있는 효과가 있다"며 "앞으로도 구민 입장에서 느껴지는 작은 불편들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