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건설/부동산>업계

내년 1월 아파트 분양시장 사실상 올스톱...2월 스타트

새해 아파트 분양시장은 2월부터 분주해질 전망이다. 이유는 주택청약업무가 금융결제원에서 한국감정원으로 이관되기 때문이다.

26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내년 2월 1일부터 주택청약업무가 금융결제원에서 한국감정원으로 이관된다. 이에 따라 금융결제원은 이달 말까지 신규 모집공고를 마감하게 된다. 1월 1~16일에는 2019년 12월 31일까지 모집공고된 사업장의 청약, 입주자선정, 부적격관리 등을 수행하고 17~31일 사이에는 당첨내역, 경쟁률 등의 조회 업무까지 수행한다. 따라서 1월 중에는 금융결제원, 한국감정원 모두 신규 사업장의 모집공고 업무를 수행하지 않는다. 건설사들로서는 2월1일 이후 신규 분양에 나설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내년 2월 서울·수도권에서 선보이는 주요 분양물량으로 GS건설은 동작구 흑석동 흑석3구역 재개발을 통해 총 1772가구를 짓는다. 국립현충원이 가까워 녹지가 풍부하다.

대우건설은 경기도 용인 영덕동 영덕공원에서 푸르지오 아파트 680가구를 분양한다. 민간공원 조성 특례사업을 통해 조성되는 단지로 공원으로 둘러싸여 쾌적하며 경부고속도로, 용서고속도로 등 이동이 쉽다.

현대건설은 인천 송도국제도시에서 아파트와 오피스텔을 합쳐 총 1525가구의 '송도 더스카이'를, 우미건설은 서구 검단신도시에서 436가구 규모의 '인천검단 우미린'을 분양한다.

지방의 경우 GS건설은 강원도 속초시 동명동에서 454가구 규모의 자이 아파트를 분양한다. 단지 3면이 바다로 둘러싸여 있어 모든 가구에서 바다가 보이는 오션뷰 아파트다. 최고층 43층으로 40층 이상으로는 속초에서 첫 단지다.

광주광역시에서는 포스코건설이 북구 문흥동에서 907가구 규모의 더샵 아파트를 분양한다. 아파트 이외에 오피스텔 80실이 함께 들어가는 주상복합 단지다.

부산 북구에서는 한화건설이 덕천2-1구역 재건축을 통해 636가구 중 294가구를 일반분양한다. 부산지하철 3호선 숙등역 역세권이다.

이외에 대우건설이 경남 창원시 교방1구역에 1538가구, 동양건설산업이 충북 청주시 동남지구에 562가구 등을 분양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