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지역

서울시, 염곡동서지하차도·금하지하차도 개통

염곡동서지하차도 교차로 전경./ 서울시



서울시는 27일 낮 12시 염곡동서지하차도에 이어 28일 정오 금하지하차도를 개통한다고 25일 밝혔다.

염곡지하차도와 교차하는 염곡동서지하차도는 양재IC(서초구 양재동)에서 구룡터널 사거리 방향으로 염곡사거리를 동서 방향으로 잇는다. 양방향 4차로, 연장 길이는 640m다. 공사비로 약 223억원이 투입됐다.

염곡동서지하차도가 개통하면 양재대로의 주요 정체 구간인 염곡사거리를 신호와 대기시간 없이 통과할 수 있게 된다. 시는 헌릉로와 강남대로 등으로 교통량이 분산되고, 경부고속도로 양재IC 진·출입 교통량이 분담돼 염곡사거리 통과 시간이 단축될 것으로 보고 있다.

강남순환로 금하지하차도(시점) 전경./ 서울시



금하지하차도는 강남순환도로 소하JCT에서 시흥대교 동단을 통과해 서부간선도로 안양천교 방향으로 이어진다. 왕복 4차로, 연장 830m이다. 공사비로 약 568억원이 들었다.

금하지하차도가 개통되면 상습정체 구간인 시흥대교 교차로를 신호 대기 없이 통과할 수 있어 금천구 독산동과 광명시 일대 교통 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서울시는 기대했다.

두 지하차도는 강남순환도시고속도로의 일부로 건설됐다.

한제현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2021년 12월 강남순환도시고속도로 2단계 공사가 완료되면 강남 외곽 지역의 교통이 원활해져 지역 균형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