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지역

서울시, "레일로봇으로 은평공동구 24시간 감시"

은평공동구 레일로봇./ 서울시



서울 은평공동구 천장엔 8개의 로봇이 레일을 타고 돌아다니며 공동구 내 열 변화, 습도, 이산화질소 등 내부 환경을 살핀다. 이상 징후가 감지되면 위험지역, 원인 등을 중앙서버로 전달해 긴급 상황을 알린다.

서울시는 은평공동구에 레일로봇 설치를 완료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23일 밝혔다.

공동구 인공지능 로봇 재난예방 시스템은 ▲공동구 환경정보 수집 ▲인공지능 위험예측 ▲안전사고 대응관리 등을 목적으로 구축됐다.

8개의 로봇이 공동구 천장에 설치된 2.4km 길이의 레일 위를 지나다니며 내부 환경을 24시간 감시한다. 위험 징후가 발견되면 본부에 경보가 울리고 위급 상황이 전달된다.

은평공동구 레일로봇은 지난 3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주관한 '2019년도 ICT기반 공공서비스 촉진 사업'에 선정돼 도입됐다.

김학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전력, 통신 등 라이프라인을 연결하고 있는 공동구 안전관리에 빅데이터, 인공지능과 같은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접목했다"며 "혁신기술이 선제적 안전관리와 기술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