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IT/과학>일반

과기정통부, 2336억원 규모 ‘2020년도 나노·소재기술개발사업 시행계획’ 추진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총 2336억원 규모의 '2020년도 과기정통부 나노·소재기술개발사업 시행계획'을 확정하고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과기정통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총 2336억원 규모의 '2020년도 과기정통부 나노·소재기술개발사업 시행계획'을 확정하고,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과기정통부의 소재·부품·장비 지원 예산은 총 3359억원으로 이번에 확정된 나노·소재 기술개발사업은 이 중 약 70%에 해당하고, 전년 대비 136%가 증가한 규모이다.

먼저 나노·소재 분야 선도적 기술 발굴을 통해 미래사회 기술수요에 대응하고 나노기술 산업화를 촉진하기 위한 '나노·미래소재원천기술개발'에 내년에 442억원이 투자된다.

또 '늘려도 해상도가 변하지 않는 디스플레이 소재', '화재 위험이 없는 물 기반 이차전지 소재' 같은 도전적인 연구개발 과제도 10개 정도 선정해 57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계산과학 등 신연구방법론을 활용해 새로운 물성과 기능을 구현하는 신소재 원천특허 확보를 위해 409억원을 투자해 기존 25개 연구단에 신규 연구단 3개를 추가 선정할 예정이다.

소재·부품·장비 산업 기술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R&D 사업에도 투자가 강화돼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청색 발광 소재' 등 15개 과제에 103억원을 지원하고, '불소 소재 기술' 등 플랫폼형 기술 확보에 326억원이 투입된다. 또 공공 연구기관이 보유한 나노·소재 분야 기초·원천연구성과를 기업에 이전해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하는 데 63억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시스템반도체 시제품 제작, 반도체 소재 부품 개발 성능평가 지원을 위한 인프라 확충에 전년 대비 753억원이 증액된 993억원이 투자된다.

과기정통부는 또 산업통상자원부와 함께 2021년부터 10년간 7000억원을 투입하는 '나노·소재융합 2030사업'을 기획해 예비타당성 조사를 추진하고 있다.

과기정통부 고서곤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나노·소재 기술은 소재·부품·장비 산업의 경쟁력 강화는 물론, 다양한 기술·산업과 융합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핵심 기술"이라며 "대폭 늘어난 나노·소재 연구개발 예산이 적재적소에 지원되고 연구 및 산업현장에서 실질적인 성과 창출로 이어지도록 현장과 소통하면서 철저히 관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