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문화>문화종합

포티, 성추행 의혹 휩싸여..소속사 "확인 중"

사진=포티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포티(본명 김한준)가 성추행 의혹에 휩싸였다.

포티 소속사 40COMPANY 측은 19일 "성추행 논란과 관련, 확인 중이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19일 마켓뉴스 측은 포티가 최근 자신이 운영하고 있는 보컬트레이너 학원에 면접을 보러 온 A씨를 상대로 성추행을 일삼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포티는 자신이 운영 중인 학원에 면접을 보러 온 A씨에게 호감을 갖고 연락을 했고 이후 A씨와 둘이 있을 때 강제로 신체접촉을 하는 등 성추행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A씨는 경찰에 포티를 성추행 혐의로 고발했다.

이에 포티는 지난달 29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약식기소(벌금형) 된 상태로 현재 검찰 조사를 받고 불구속 기소 중이다.

성추행 혐의와 관련, 구체적인 보도가 나온 가운데 포티 측은 확인 중이다. 이후 추가로 밝힐 공식입장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포티는 지난 2011년 싱글 앨범 '기브 유(Give You)'로 데뷔했다. 이후 그는 '듣는 편지', '봄을 노래하다', '별 헤는 밤' 등으로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또 포티는 현재 새 미니앨범을 준비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