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지역

21일 서울 지하철 6호선 신내역 개통··· 경춘선 환승 쉬워진다

공사 직원이 영업준비를 위해 신내역에서 승강장안전문 및 열차 점검을 진행하고 있다./ 서울교통공사



서울 지하철 6호선이 신내역 개통으로 수도권 전철 경춘선과 만난다.

서울교통공사는 이달 21일부터 지하철 6호선 신내역을 개통하고 봉화산~신내 총 1.3km 구간의 열차를 운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서울교통공사 관계자는 "그동안 서울 구간 종점이 7호선 상봉역이라는 한계 때문에 도심으로 쉽게 진입하기 어려웠던 경춘선과의 환승 연계가 이뤄져 지하철 이용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신내역 개통으로 구리·남양주·가평·춘천 등의 지역에서 경춘선을 이용하는 승객들은 환승 한 번으로 바로 6호선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6호선 이용객들도 경춘선으로 편리하게 환승할 수 있다. 중랑공영버스차고지가 역 인근에 위치해 버스와의 환승도 용이하다. 공사는 양원지구·신내3보금자리주택지구 등 인근 주민들의 교통 접근성도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했다.

6호선 신내역은 단선 승강장 구조로 지상에 만들어졌다. 전동차의 행선지는 기존 봉화산행에서 봉화산행과 신내행으로 나뉘게 된다. 평일 기준 신내행 전동차는 오전 7~9시와 오후 6~8시에는 16분 간격으로, 이외 시간대에는 21분 간격으로 운행된다. 주말에는 종일 24분 간격으로 열차가 온다. 하루 열차 운행 횟수는 평일 116회, 휴일은 92회다.

오재강 서울교통공사 고객서비스본부장은 "개통 준비에 만전을 기한 만큼 안전 운행과 시설 이용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니, 시민들께서 많이 이용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