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지역

한국관광공사, 대구 동성로에 즉시환급형 사후면세점 100곳 생긴다

한국관광공사 사옥./ 한국관광공사



대구 동성로에 즉시환급형 사후면세점 100곳이 생긴다.

한국관광공사는 12일 서울 롯데월드타워 스카이31에서 대구광역시, 로드시스템, 글로벌텍스프리와 즉시환급형 사후면세점 확충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후면세제도는 외래관광객이 사후면세점에서 3만원 이상의 물건을 구입하는 경우 부가가치세와 개별소비세를 환급해주는 제도로 즉시환급과 사후환급으로 구분된다.

이번 협약에 따라 공사와 대구시는 내년 1월 말까지 동성로 일대에 즉시환급형 사후면세점 100곳을 확충한다. 이들 면세점에서는 외래관광객이 건당 30만원 미만, 총 100만원까지 매장에서 별도의 환급절차 없이 면세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게 된다.

양 기관은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대구 동성로 사후면세 특화거리 홍보, 사후환급 관련 외래객 응대 매뉴얼 제작·배포, 종업원 대상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로드시스템과 글로벌텍스프리는 국내 환급창구 운영사업자 대상 공모를 통해 선정된 최종 2개사라고 공사는 설명했다.

류한순 한국관광공사 음식쇼핑기반팀 팀장은 "최근 정부가 즉시환급 사후면세 한도 완화 계획을 발표하는 등 쇼핑 편의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어 외래관광객의 사후면세점 이용률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앞으로 공사는 외래관광객 유치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사후면세점 확충 지역을 늘리고 사후면세점 DB 구축 및 모바일 정보 제공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