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교육

세종대·한국환경공단, '2019 기후변화특성화대학원 협약' 체결

세종대·한국환경공단, '2019 기후변화특성화대학원 협약' 체결

세종대학교 전경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는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과 20일 롯데호텔에서 '2019 기후변화특성화대학원 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협약은 신기후체제 출범에 대비해 기후변화 전문인력을 양성하기 위한 것으로, 세종대는 2019년~2024년 5년간 총 연구비 35억 원이 투입되는 사업에 참여한다.

이번 사업 세종대 지정분야는 '온실가스 감축'분야로 세종대는 온실가스와 함께, 미세먼지와 VOC, 암모니아 등 기후변화에 영향을 미치는 대기오염물질을 통합적으로 감축할 수 있는 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다.

사업 책임자는 전의찬 교수(대학원 기후에너지융합학과)이며, 김하나 교수, 송지현 교수, 권일한 교수, 권현한 교수, 권경중 교수, 김정환 교수, 김원일 교수, 이영주 교수, 이인숙 교수 등 10명의 전임교수가 참여한다.

세종대는 그동안 기후변화 분야에서 100여 명 가까운 전문인력(석사 및 박사)을 양성한 국내 최초의 기후변화 전문인력 교육기관으로, 이번 사업을 통하여 100명의 전문인력과 220편의 국제학술논문을 발표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