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교육

성인남녀가 꿈꾸는 직업 1위 '창업 성공자'… 2위는 '건물주'

성인남녀가 꿈꾸는 직업 1위 '창업 성공자'… 2위는 '건물주'

잡코리아·알바몬, 4091명 설문조사

성인남녀가 꿈꾸는 직업 순위 /잡코리아·알바몬



성인남녀 대다수는 언젠가 이루고 싶은 '꿈의 직업'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이들이 가장 희망하는 직업은 '창업 성공자'였다.

19일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성인남녀 409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 10명 중 9명 이상(97.8%)은 '언젠가 이루고 싶은 꿈의 직업이 있다'고 답했다.

이들이 희망하는 꿈의 직업(복수응답) 1위는 '창업 성공자'(32.8%)였다. 이어 '건물주'를 꿈꾼다는 응답자가 27.3%로 뒤이어 많았다. 다음으로는 ▲공무원(20.0%) 전문직(의사/변호사 등_14.5%) ▲유튜버(12.0%) ▲대기업 임원(8.5%) 순으로 꿈의 직업을 꼽은 응답자가 많았다.

연령대별로도 20대~40대 모두 창업 성공자를 꿈의 직업으로 꼽은 응답자가 가장 많은 가운데,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창업 성공자나 건물주를 꿈의 직업으로 꼽은 응답자가 늘었다. 20대의 경우는 공무원(20.8%), 전문직(15.2%), 유튜버(12.6%) 희망자가 상대적으로 많았다.

이러한 직업을 꿈꾸는 이유(복수응답)로는 '취미와 직업을 하나로 통일하는 덕업일치를 위해서'(41.2%)라는 답변이 가장 많았고, 이어 '정년까지 안정적으로 일하기 위해'(30.3%), '수입이 높은 일'(29.7%), '놀면서 할 수 있는 일'(16.4%), '시간의 제약 없이 할 수 있는 일'(13.4%), '지시를 받지 않아도 되는 일'(10.7%) 순이었다.

꿈꾸는 직업으로 일하게 된다면 원하는 최소 월수입을 주관식으로 물은 결과, 월평균 360만원으로 집계됐다. 또 꿈의 직업이 있다는 응답자의 58.3%(복수응답)는 '현재 관련분야의 공부를 하고 있다'고 답했고, 28.8%는 '관련분야 경험을 쌓기 위해 알바를 하고 있다'고 했다.

잡코리아 변지성 팀장은 "치열하게 경쟁하는 직업보다 워라밸을 유지하고 즐기면서 일할 수 있는 직업을 추구하는 등 직업에 대한 인식이 변화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풀이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