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교육

순천향대, 3년 연속 'MBC 방문진 비평상' 수상자 배출

순천향대, 3년 연속 'MBC 방문진 비평상' 수상자 배출

순천향대 제공



순천향대는 제22회 MBC 방송문화진흥회 주관 '좋은 방송을 위한 시민의 비평상'에서 신문방송학과·미디어콘텐츠학과 재학생 3명이 당선됐다고 18일 밝혔다. 이로써 지난 3년간 총 15명의 비평상 당선자를 배출했다.

방송문화진흥회가 진행하는 좋은 방송을 위한 시민의 비평상은 대한민국 방송의 발전과 시청자들의 권익증진을 목적으로 마련된 공모 시상사업이다. 총 2100만원의 상금이 시상된다.

올해 시민의 비평상에서는 이재정(신문방송학과 14학번)학생이 tvN 프로그램인 '유퀴즈 온더 블록'을 장르적 관습 파괴라는 관점에서 본 비평으로 가작에 당선됐다. 연우진(미디어콘텐츠학과 15학번)학생은 tvN '일로 만난 사이'를 고전적 체험 프로그램인 KBS '체험 삶의 현장'과 비교하며 디지털 사회에서 사적 자아의 중요성을 부각하는 비평으로 입선됐다.

또 김성욱(미디어콘텐츠학과 16학번)학생은 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를 대상으로 신화 및 이데올로기 비평을 통해 전복적 페미니즘의 의미를 조명해 입선됐다.

연우진 학생은 "전공 수업에서 배운 방법을 내 나름의 방식으로 응용했고 미디어를 보는 날카로운 시선을 길러 내년에도 도전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수상자들은 모두 KBS PD 출신인 홍경수 미디어콘텐츠학과 교수의 강좌인 미디어텍스트 분석 강의를 듣는 수강생들로 한 학기 동안 텍스트 비평 이론과 실습을 해왔다.

홍경수 교수는 "2015년부터 1명 수상으로 시작해서 작년 7명 당선을 포함, 총 15명이 한국 최고의 방송비평상을 수상하는 영광이 이어져 오고 있다"며 "이들의 공통점은 화제가 될 만한 문제작을 선정하고 프로그램을 처음부터 끝까지 반복해서 봤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시민의 비평상의 시상식은 내달 13일 MBC 상암 골든 마우스 홀에서 개최되며 당선작품은 책으로 엮여 출판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