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IT/과학>일반

'AI+AR' 가상피팅 서비스 속속 등장, 국내외 매출 본격화

지난 10월 개최된 '사물인터넷(IoT) 국제전시회'에서 시연 중인 미러로이드코리아의 스마트미러 '미러로이드'. /미러로이드코리아



인공지능(AI)과 증강현실(AR)을 결합시킨 가상피팅 서비스가 국내외에서 속속 등장하면서 매출 성과로도 이어지고 있다.

이스트소프트의 자회사인 딥아이가 AI 머신비전 기술을 활용해 안경 및 선글래스 가상피팅 서비스를 선보여 매출이 증가하는 성과를 거둔 데 이어, 미러로이드코리아는 AI 기술을 적용해 헤어 스타일을 바꿔볼 수 있는 스마트 미러와 안경 가상피팅이 가능한 미러 제품을 내놓고 일본 등에 판매를 본격화하고 있다.

미러로이드코리아는 지난해 초 AR 기능을 이용해 자신의 사진을 촬영해 원하는 헤어스타일이나 길이로 변경해보고, 머리 색깔을 가상으로 바꿔볼 수 있는 헤어스타일 시뮬레이션 기능의 스마트미러 '미러로이드(MirrorRoid)'를 선보였다.

이 회사는 스마트미러에 대한 해외 영업을 본격화해 일본의 협력업체에 200대를 판매하는 성과를 거뒀다. 일본에서는 스마트 미러를 미용실에 판매하거나 렌털 방식으로 제공하고 있다. 현재는 머리 색상은 5개의 대표색상에 명도·채도를 조정해 적용하는 데 추후 일본업체와 협력을 통해 염색을 실제 색상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156 종류의 실제 염색 색상을 적용할 계획이다.

이 회사는 스마트 미러에 AI 기능을 적용한 시제품을 지난달 개최된 '사물인터넷(IoT) 국제전시회'에 이어 이달 하우징페어를 통해 공개해 국내 영업을 본격화한다. AI가 미러 이용자의 얼굴을 인식해 이 사람이 20대 여성인지, 40대 남성인지를 파악해준다. 이후 미러의 동영상 기능을 통해 20대 남성에게 게임 영상을 제공하는 등 개인별 맞춤형 동영상을 제공해준다.

특히 AI는 눈동자 인식 기능을 통해 이용자가 영상을 얼마나 관심 있게 시청하는 지 데이터를 수집해 다음 동영상을 추천할 때 이를 반영하게 된다. 추후 동영상 기능을 광고와도 연계해 수익모델로 개발할 계획이다.

미러로이드코리아는 또한 라이브 기능이나 직접 사진을 찍어 자기 얼굴에 원하는 안경테나 컬러렌즈를 가상으로 착용해볼 수 있는 '미러써클' 시제품도 처음 선보였다. 이 회사는 안경업체와 제휴를 진행해 B2B(기업간) 방식으로 판매하고 향후 직접 B2C(기업과 소비자간) 서비스에도 나설 예정이다.

딥아이는 지난해 6월 딥러닝 기술의 안경 e커머스 '라운즈'를 선보여 31억원의 매출을 기록한 데 이어 올해는 60억원 정도의 매출을 기대하고 있다. 이 회사는 최근 스토리헨즈, 글라스박스 등 대형 오프라인 안경 체인업체와 제휴를 통해 고객들에게 오프라인 혜택도 확대하고 있다.

또 미국에서 창업 1년 만에 연 매출 1억 달러를 달성한 유명 온라인 안경 판매업체인 와이파커도 아이폰 등 스마트폰앱을 통해 안경을 가상 피킹해볼 있는 서비스를 선보였다. 스마트폰에 별도 앱을 설치한 후 마음에 드는 안경을 선택하면 아이폰의 셀프카메라가 작동돼 화면의 이용자 얼굴에 안경을 피팅해준다. 특히 '버추얼 트라이 온'(Virtual Try-on) 기능을 통해 금속 재질이 안경테에 반사되는 빛의 표현까지 사실적으로 구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