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IT/과학>일반

과기정통부, '제4차 한-호주 과학기술공동위원회' 개최

제4차 한-호주 과학기술공동위원회에 참가한 지노 그라시아 호주 산업혁신과학부 과학정책국장(맨 앞줄 왼쪽)과 송경희 과기정통부 국제협력관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과기정통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7일 호주 켄버라에서 호주 산업혁신과학부와 '제4차 한-호주 과학기술공동위원회'(이하 과기공동위)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양국 정부는 수소를 분리·생산해 저장하는 수소 스테이션(수소 충전소) 분야에서 공동연구를 진행해 핵심기술을 실증하고 상용화를 추진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과기공동위는 한국 측에서 과기정통부 송경희 국제협력관이, 호주 측에서 산업혁신과학부(DIIS) 지노 그라시아 과학정책국장이 수석대표를 맡았으며, 양국 산학연 과학기술 관계자 등 총 20여명이 참석했다.

지난 1999년 9월 '한-호주 과학기술협력협정'에 근거해 열린 이번 4차 공동위에서 양국은 과학기술혁신정책을 공유하고, 수소 스테이션(수소 충전소) 실증연구, 희토류, 바이오 융합, 사물인터넷(IoT) 분야에서 협력을 진행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수소 스테이션의 경우,양국 간 수소 스테이션 협력수요 발굴을 위한 전문가 및 기업참여 공동워크숍이 30일부터 10월 1일까지 이틀간 멜버른에서 개최 중이다.

또 현재 우리 주도로 호주와 공동연구를 하고 있는 메타물질 기반의 초고해상도 이미징 플랫폼 개발 연구를 양국의 질병치료, 동식물연구 등 실시간 나노 크기의 관찰이 필요한 곳에 적용·검증하기 위한 협력과, 배터리 없이 자율독립 구동이 되는 IoT 기반 고감도 감지센서를 공동연구중인 UNSW(뉴사우스웨일즈대학교) 등에서 실증하고 상용화하는 계획을 논의했다.

이번 과기공동위에서 양국은 4차 산업혁명의 급격한 변화에 대응한 기술협력 강화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수소경제·희토류·AI(인공지능) 등 10대 기술 분야에서 협력하는 테크 브리지(Tech-Bridge) 이행방안을 논의했다. 또 '한-호주 과학의 날' 개최에 합의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