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문화>문화종합

'의사요한' 강미래 역 배우 정민아, 의사요한 촬영장을 빛내는 미모...이경규 딸 이예림으로 오해받은 사연?

사진=정민아 SNS



드라마 '의사요한' 강미래 역으로 열연하고 있는 배우 정민아 일상이 시선을 끈다.

정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언니랑미래랑 #의사요한"이란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정민아가 촬영을 앞두고 휴식을 취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즐거운 대화라도 하는 듯 행복해보이는 미소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정민아는 1994년 생으로 올해 26살이며 지난해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는 연우 역으로 열연해 눈도장을 찍었다.

한편, 정민아는 '신입사관 구해령'에서 열연하고 있는 이경규 딸 배우 이예림으로 착각한 네티즌들로 인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른 경험이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