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경제>경제일반

조국 "부인 기소, 검찰 결정 존중...소환 조사없는 점은 아쉬워"

조국 후보자가 부인에 대한 검찰의 기소와 관련 "소환 조사도 없이 기소가 이뤄져 아쉽다"고 입장을 밝혔다.

앞서 6일 청문회를 마친 뒤 울려퍼진 부인의 기소 소식에 조국 후보자는 "검찰 결정을 존중한다"면서 "피의자 소환 없이 기소가 이뤄진 점에 있어서는 조금 아쉬운 마음이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조국 후보자는 청문회에서 '부인이 기소된다면 장관직을 어떻게 할 것인지'를 묻는 의원들의 질의에 "임명권자의 뜻에 따르겠다"고 답한 바 있다.

검찰의 조국 후보자 부인 기소에 청와대는 입장을 내놓지 않은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은 검찰 개혁의 필요성을 검찰 스스로 보여준 것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