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경제>경제일반

태풍 '링링', 엄청난 강풍 동반 오후 2시 서울 근접

초강력 태풍 '링링'이 7일 아침 전남 목포 앞바다를 통과해 빠르게 북상중이다.

7일 기상청에 따르면 제13호 태풍 '링링'은 이날 오전 6시 기준 목포 서쪽 약 140㎞ 해상에서 시속 44㎞로 북상하고 있다.

중심기압은 960hPa(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39m(시속 140㎞)다. 초속 15m 이상 강풍이 부는 반경은 태풍 중심에서 370㎞에 달한다.

'링링'은 이날 정오 서울 서남서쪽 약 140㎞ 해상을 지나, 오후 3시에 북한 황해도에 상륙한 뒤 북한을 관통할 것으로 보인다.

태풍 중심이 서울에 가장 가까운 시간은 이날 오후 2시다.

기상청 측은 어마어마한 강풍을 동반하고 있어 외출시 주의해야한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