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경제>경제정책

경남지역 화력발전소 대기오염물질 심각 최대 4배높아

삼천포 하동 화력발전소 전경



경남지역 석탄 화력발전소의 대기오염물질 배출허용 기준은 다른 지역과 비교해 많게는 4배나 초과해 배출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하동 화력발전소에서 인접한 명덕마을 주민들은 일상생활이 힘들 정도로 미세먼지로 고통을 받고 있고 각종 질환에 시달리고 있다.

이에 미세먼지로 고통 받고 있는 하동 화력발전소 인근 명덕마을 주민 99명은 경남도 환경분쟁조정위원회에 피해 배상을 신청하고 대책마련에 나섰다.

명덕마을 이승국씨는 "평생을 이곳에서 살았던 어머니께서 호흡기 질환부터 신장, 콩팥, 간이 매우 안좋은 상태"라면서 "화력 발전소가 한 원인이지 않겠냐고 보고있다"고 말했다

실제로 한 시민단체의 조사결과 하동 화력발전소 1~8호기와 삼천포 화력발전소 3,4호기의 경우 대기오염물질 배출문제가 심해 주변 주민들이 안심할수 없을 정도라는 것.

화력발전소가 밀집한 충남과 인천 지역 화력발전소에 비해 황산화물은 최대 2배, 질소산화물은 최대 4배나 높은 배출허용 기준을 적용 받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것은 대기배출시설에 대한 검사 강화가 부실의 주요원인으로 분석된다.

한가희 기후솔루션 연구원은 "충남도와 인천 같은 경우 조례를 시도지사가 지정을 해서 배출 기준을 절반에서 1/4 가량 더 강화된 기준을 적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반면 경남에는 이 같은 조례가 아예 없다. 전미경 사천남해하동 석탄 화력발전소 주민대책협의회 공동대표는 "주민들이 환경피해들에 속수무책으로 노출돼 있다"면서 " 이에 대한 피해대책 법안이 제대로 마련돼 있지도 않고 이주를 해달라고 하니 전원개발 부지로 편입되지 않으면 이주를 할수 있는 법안도 제대로 마련돼 있지 않아 가장 심각하다"고 호소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HOT NEWS
개미, 넉넉한 투자 실탄…투자자예탁금 40조 돌파
개미, 넉넉한 투자 실탄…투자자예탁금 40조 돌파
피해 소상공인들, '코로나 정책자금' 어디서 어떻게 받나
피해 소상공인들, '코로나 정책자금' 어디서 어떻게 받나
'보유세 부담' 강남3구, 매수 위축…아파트 가격 하락
'보유세 부담' 강남3구, 매수 위축…아파트 가격 하락
삼성전자에 4兆 베팅한 개미, 투자성공할까?
삼성전자에 4兆 베팅한 개미, 투자성공할까?
주요뉴스
'이윤보다는 치료가 먼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뛰어든 기업들
'이윤보다는 치료가 먼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뛰어든 기업들
'비규제+교통 호재' 아파트 몸 값 상승세에 수요 '집중'
'비규제+교통 호재' 아파트 몸 값 상승세에 수요 '집중'
7세대 아반떼 사전계약 돌입…"과감한 변신 새로운 기준 제시"
7세대 아반떼 사전계약 돌입…"과감한 변신 새로운 기준 제시"
'슈퍼주총데이' 증권가 CEO 줄줄이 연임…"불황 리더십 주목"
'슈퍼주총데이' 증권가 CEO 줄줄이 연임…"불황 리더십 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