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경제>경제정책

송철호 울산시장, 국가예산 3조원 시대 연다

22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울산시장과 울산 국회의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책간담회가 열리고 있다(사진=울산시)



울산시가 민선 7기 2년차 '지역 국회의원과 정책간담회'를 개최했다.

22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이 정책간담회는 지역현안과 국가예산 확보의 초당적 협력을 이끌어 내기 위한 것으로 송철호 울산시장을 비롯해 강길부 의원(울산 울주군), 이채익 의원(울산 남구갑), 박맹우 의원(울산 남구을), 김종훈 의원(울산 동구), 이상헌 의원(울산 북구) 등 지역의 여야 국회의원 5명이 참석했으며, 울산시 간부 공무원도 함께 자리했다.

송 시장은 간담회에서 2030 울산 세계 최고 수소도시 구현, 조선산업 연구 인프라 확충 및 고도화사업 추진,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울산 유치, 산업·과학복합문화공간 조성, 울산경제자유구역 지정 등 지역 최우선 현안사업에 대해 지역정치권의 지원과 협조를 당부했다.

이와 함께, 내년도 국가예산 편성에서 정부안에 반영되지 읺았거나 국회 단계에서 증액이 필요한 사업의 예산 반영도 적극 요청했다. 이날 예산 반영을 요청한 사업은 함양~울산 고속도로 건설, 울산외곽순환 고속도로 건설, 산재전문 공공병원 건립, 농소~외동 국도 건설, 울산신항 개발 등 22개 사업이다.

울산시에 따르면 지역 국회의원들은 지역발전, 특히 지역경제 회복과 120만 울산시민의 삶의 질 제고를 위해 여야 구분 없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확인하고, 다음 달 시작되는 내년도 국가예산 국회 심의에서 울산시와 발 맞춰 초당적인 협력을 다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송철호 시장은 "현재 울산 경제는 다소 회복의 기미가 보이지만 아직도 어려운 상황이며, 특히 한일경제 갈등으로 지역의 어려움이 가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에서 정치권의 적극적인 협조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며 "내년을 국가예산 3조원 시대의 원년으로 도전하고 현안사업의 진척을 위해 시장으로서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다 할 것이므로 지역정치권이 대승적으로 힘을 모아줄 것"을 요청했다.

울산시는 올해까지 5년 연속 국가예산 2조 원을 확보한 데 이어 내년을 국가예산 3조 원 시대로 나아가는 원년으로 삼기 위해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HOT NEWS
개미, 넉넉한 투자 실탄…투자자예탁금 40조 돌파
개미, 넉넉한 투자 실탄…투자자예탁금 40조 돌파
피해 소상공인들, '코로나 정책자금' 어디서 어떻게 받나
피해 소상공인들, '코로나 정책자금' 어디서 어떻게 받나
'보유세 부담' 강남3구, 매수 위축…아파트 가격 하락
'보유세 부담' 강남3구, 매수 위축…아파트 가격 하락
삼성전자에 4兆 베팅한 개미, 투자성공할까?
삼성전자에 4兆 베팅한 개미, 투자성공할까?
주요뉴스
'이윤보다는 치료가 먼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뛰어든 기업들
'이윤보다는 치료가 먼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뛰어든 기업들
'비규제+교통 호재' 아파트 몸 값 상승세에 수요 '집중'
'비규제+교통 호재' 아파트 몸 값 상승세에 수요 '집중'
7세대 아반떼 사전계약 돌입…"과감한 변신 새로운 기준 제시"
7세대 아반떼 사전계약 돌입…"과감한 변신 새로운 기준 제시"
'슈퍼주총데이' 증권가 CEO 줄줄이 연임…"불황 리더십 주목"
'슈퍼주총데이' 증권가 CEO 줄줄이 연임…"불황 리더십 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