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산업>재계

효성, 탄소섬유 '톱3' 노린다…1조 투자 계획 발표

조현준 효성 회장이 탄소섬유 투자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효성이 탄소섬유 사업에 총력을 기울인다.

효성은 20일 20일 효성첨단소재㈜ 전주 탄소섬유 공장에서 '탄소섬유 신규투자 협약식'을 열었다.

효성은 2028년까지 탄소섬유 산업에 총 1조원을 투자한다는 계획이다. 연간 2000t(톤) 규모였던 생산라인을 12배인 2만4000톤까지 확대한다.

단일규모로는 세계 최대다. 현재 1차 증설을 진행 중이며, 2020년 1월부터 2000톤 규모 탄소섬유 공장을 완공하고 2월부터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효성은 2028년 증설 후 글로벌 시장점유율을 글로벌 톱3위로 올라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규 일자리도 2300개 이상 창출할 예정이다.

앞서 효성은 2011년 국내 최초로 독자기술을 바탕으로한 '탄섬'을 개발해 2013년부터 생산중이다. 일본과 미국, 독일에 이은 세계에서 4번째다.

탄소섬유는 수소자동차 수소연료탱크 핵심 소재로도 주목받고 있다. 2030년까지 시장이 120배 이상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탄소섬유의 미래 가치에 주목해 독자 기술 개발에 뛰어들었다. 탄소섬유 후방산업의 가능성이 무궁무진하고, 수소경제로 탄소섬유의 새로운 시장을 열어준 만큼 탄소섬유를 더욱 키워 '소재강국 대한민국' 건설에 한 축을 담당하겠다"며 "또 다른 소재 사업의 씨앗을 심기 위해 도전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HOT NEWS
중국 유학생 입국 본격화… 학교 밖 '자율격리자'에 대학가 불안감 고조
중국 유학생 입국 본격화… 학교 밖 '자율격리자'에 대학가 불안감 고조
3월부터 교통위반과태료 고지서 카톡·문자로 온다
3월부터 교통위반과태료 고지서 카톡·문자로 온다
코로나19 걸리면 실손보험에서 보장 받을 수 있을까
코로나19 걸리면 실손보험에서 보장 받을 수 있을까
기아차 신형 쏘렌토 '성능'·르노삼성 XM3 '가격' 인기
기아차 신형 쏘렌토 '성능'·르노삼성 XM3 '가격' 인기
주요뉴스
대기업·中企 손잡으니 '품귀' 마스크 생산성 2.5배 늘었다
대기업·中企 손잡으니 '품귀' 마스크 생산성 2.5배 늘었다
정의선, 현대제철 사내이사직 사임…"자동차사업 집중"
정의선, 현대제철 사내이사직 사임…"자동차사업 집중"
코스닥 성장株 옥석 가리기…금리인하 수혜 기대
코스닥 성장株 옥석 가리기…금리인하 수혜 기대
내일 한은 금통위…코로나19 충격에 '가보지 않은 길' 갈까
내일 한은 금통위…코로나19 충격에 '가보지 않은 길' 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