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여행/레져

[메트로 트래블] 잘츠부르크주, 여름 한국시장 노려

휴식과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잘츠부르크 주 알프스 자연관광

잘츠부르크주 관광청은 10일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그동안 잘츠부르크를 성원해준 업계 및 미디어와 '2019 미디어 데이'를 열고, 잘츠부르크 주 알프스 관광에 대한 소개 시간을 가졌다.

잘츠부르커랜드 관광청 마케팅 이사 게르하르트 레스코바(Gerhard Leskovar)가 한국 관광객 성장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사진=이민희 기자.



지난 2월에 이어 한국을 재방문한 잘츠부르커랜드 관광청 마케팅 이사 게르하르트 레스코바(Gerhard Leskovar)는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한국시장을 겨냥해 음악뿐만 아니라 휴식과 스포츠를 모두 즐길 수 있는 잘츠부르크 주 관광 프리젠테이션 시간도 가졌다.

게르하르트 레스코바 이사는 "2019년 통계에 따르면 2019년 1∼4월까지 잘츠부르크 주를 방문한 한국인 관광객 수는 전년 대비 42.7% 증가한 5만3047명을 기록했으며, 숙박일 수 또한 45.3% 증가한 7만2289박으로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또 그는 "특히 2018/19년 겨울시즌에는 한국인 관광객의 총 숙박일수가 약 35% 증가하면서 한국이 잘츠부르크 주를 방문하는 모든 국가 중 최고의 숙박 성장률을 달성했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잘츠부르크주는 고풍스러운 음악과 문화로 유명한 곳이지만, 그 주위를 둘러싼 160여 개의 호수와 오스트리아 내 가장 큰 알프스 산을 지닌 자연 친화적인 곳이기도 하다.

첼암제-카프룬 에서 캐녀닝 을 즐기는 관광객/잘츠부르크주 관광청.



잘츠부르크주의 주도인 잘츠부르크시에서 남쪽으로 약 100㎞ 떨어진 첼암제-카프룬은 빙하, 산, 호수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세계적인 휴양지다.

키츠슈타인호른에서 알파인 헛 휴식 취하는 관광객./잘츠부르크주 관광청



또한 이곳은 사계절 내내 하이킹, 사이클링, 수영, 설산 스포츠 등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는 스포츠 메카이기도 하다. 특히 잘츠부르크 주의 스키장은 최고의 설질을 유지하며, 겨울뿐만 아니라 7월까지도 스키를 탈 수 있어 스키어들의 천국이라 불린다. 첼암제-카프룬에서는 다양한 레벨의 스키어·스노우보더를 위해 스키투어, 프리라이드, 점프, 급커브 강습, 눈사태 대비훈련 등 폭넓은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현재 키츠슈타인호른, 마이스코겔&슈미튼 회헤반 지역은 '첼암제-카프룬 스키연합'을 형성하며 138㎞의 피스트(스키활강코스)와 49개의 케이블카·리프트를 운영 중에 있다.

그 외에도 잘츠부르크주의 가장 높은 3029m 파노라마 플랫폼, '탑 오브 잘츠부르크'전망대, 호에 타우에른 국립공원의 역사를 알 수 있는 암벽 터널, '내셔널 파크 갤러리(National Park Gallery)', 해발 2600m에서 즐기는 이글루체험 '아이스캠프' 등은 세계적인 관광 스팟 으로도 유명하다.

잘츠부르크 주 관광청 마케팅이사 게르하르트 레스코바는 "잘츠부르크 주의 숲이 주는 목가적 풍경과 다양한 체험들은 번 아웃 증후군에 시달리는 현대 도시인들에게 진정한 힐링을 선사할 것이다"며 "알파인 헛에서 알프스의 깨끗한 공기와 미식을 즐기고, 그라우코글 산의 잣나무 길과 같이 우거진 산속을 산책하면서 마음의 안정뿐만 아니라 혈압 감소, 숙면, 면역체계 강화 등 진정한 심신의 휴식을 잘츠부르크 주에서 경험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