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IT/과학>일반

4차산업혁명 추진 전국 규모 민간 단체 출범

4차산업혁명 교육 통해 일자리 창출 앞장선다



4차산업혁명 전문가가 모여 4차산업혁명을 추진하는 전국 규모 민간 단체가 출범했다.

2013년 10월에 설립되어 “ICT를 통한 전 산업 분야의 진흥과 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활동해 온 한 사단법인은 최근 총회를 거친 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허가를 받아 사단법인 명칭과 목적을 변경하였다. 사단법인 명칭은 ‘4차산업혁명실천연합’으로 변경하고 목적은 “국가의 4차산업혁명 발전에 기여하고자 4차산업혁명에 관한 이론, 정책의 연구 교육 및 신직업 창출, 취업 등을 통한 전 산업 분야의 진흥과 발전에 이바지”하는 것으로 변경했다.

이 사단법인은 그동안 KT 등의 후원을 받아 수년간 사물인터넷(IoT) 교육 등을 무료로 해왔으며 ‘5G를 조기에 상용화하자’는 국회 토론회를 개최하여 문형남 대표가 발제하여 5G 조기 상용화에 기여하는 등 우리나라 ICT와 4차산업혁명 발전에 선구적인 역할을 해왔다. 문상주 이사장은 “명칭 변경과 더불어 4차산업혁명과 일자리 창출에 대해 더 적극적으로 활동하겠다”고 말한다.

4차산업혁명실천연합 총회 후에 주요 임원과 회원들 (왼쪽에서 3번째 문형남 회장, 4번째 문상주 이사장)



이 사단법인은 총회를 통해 문상주 이사장과 문형남 회장을 공동대표로 선임하였으며 초대 공동대표인 임주환 전 ETRI 원장은 고문으로 추대되었다. 4차산업혁명실천연합은 첫 사업으로 ‘4차산업혁명 최고위과정’을 개설하여 접수 3일 만에 마감하고 좋은 평가를 받고 성공적으로 운영하여 7월 18일에 1기 수료식을 한다.

이 사단법인은 9월 5일부터 11월 27일까지 3개월간 매주 수요일 오후 7시 30분부터 오후 9시까지 90분 수업으로 진행하는 ‘4차산업혁명 최고위과정’ 2기를 개설한다. 과정 프로그램을 기획한 문형남 주임교수는 “최고의 강사진으로 프로그램을 짰는데 수강료는 보통 최고위과정들이 수백만원씩 하는데도 불구하고 전국 최저 수준으로 30만원의 실비만 받기로 했다”고 한다. 2기는 7월 15일부터 접수하며, 선착순으로 마감한다.

문상주 이사장은 “향후 4차산업혁명에 대한 심화과정 등을 준비 중이며, 공시생이 밀집한 노량진을 4차산업혁명 전진기지로 발전시키겠다”는 게획을 밝혔다. 문형남 회장은 “4차산업혁명실천연합은 민간을 대표하는 4차산업혁명 교육·연구 단체로서 정부의 4차산업혁명 정책 입안 등에도 적극 협력하여 우리나라가 4차산업혁명을 잘 추진하여 경제 위기를 극복하도록 돕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김수욱 서울대 경영대학 교수는 이 사단법인 부설 4차산업혁명연구소 소장을 맡았다. 문형남 교수와 김수욱 교수는 최고위과정에서 강의도 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HOT NEWS
중국 유학생 입국 본격화… 학교 밖 '자율격리자'에 대학가 불안감 고조
중국 유학생 입국 본격화… 학교 밖 '자율격리자'에 대학가 불안감 고조
3월부터 교통위반과태료 고지서 카톡·문자로 온다
3월부터 교통위반과태료 고지서 카톡·문자로 온다
코로나19 걸리면 실손보험에서 보장 받을 수 있을까
코로나19 걸리면 실손보험에서 보장 받을 수 있을까
기아차 신형 쏘렌토 '성능'·르노삼성 XM3 '가격' 인기
기아차 신형 쏘렌토 '성능'·르노삼성 XM3 '가격' 인기
주요뉴스
대기업·中企 손잡으니 '품귀' 마스크 생산성 2.5배 늘었다
대기업·中企 손잡으니 '품귀' 마스크 생산성 2.5배 늘었다
정의선, 현대제철 사내이사직 사임…"자동차사업 집중"
정의선, 현대제철 사내이사직 사임…"자동차사업 집중"
코스닥 성장株 옥석 가리기…금리인하 수혜 기대
코스닥 성장株 옥석 가리기…금리인하 수혜 기대
내일 한은 금통위…코로나19 충격에 '가보지 않은 길' 갈까
내일 한은 금통위…코로나19 충격에 '가보지 않은 길' 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