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문화>문화종합

보겸 첫 TV 광고 찍은 입장 밝혀.. 크레용팝 엘린 언급

사진=보겸 유튜브 영상 캡처



BJ 보겸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네티즌들의 시선이 집중되었다.

아프리카TV 개인 방송 및 크리에이터로 활동하고 있는 BJ 보겸은 구독자 300만 명을 자랑하는 인기 유튜버이다.

지난 9일 보겸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첫TV CF가조쿠들덕분에 눈물이납니다 흑흑ㅠㅠ...잊지않을게요”라며 한편의 동영상을 공개했다. 최근 KT가 새롭게 선보이는 10기가 인터넷 상품을 홍보하는 영상이었다.

영상 속 보겸은 평소 장난기 가득한 모습과는 다르게 나름 진지한 모습을 보이며, “목표에 대해서 의심한 적은 없다” “목표가 있어야 사람이 달려나갈 힘이 있다” “성장하는 것에 있어 원동력은 열등감이다” 등 크리에이터로서 자신의 의지와 포부를 밝혔다.

이어 “항상 언제나 우리 가조쿠들 덕분이었지 들어오는 광고료는 가조쿠들과 함께한닷 뭐하면 좋을까?”라며 팬들에게 고마움을 더했다.

한편 보겸은 오늘(11일) 오후 12시에 크레용팝 엘린이 피처링에 참여한 sweet moon 이라는 곡을 발표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